성폭력 신고자 45%가 ‘2차 피해’… 왕따·해고에 울었다

여가부, 민간·공공 접수 사건 전수조사

‘직장 괴롭힘·폭력’ 형사처벌·산재 인정 추진

정부 ‘괴롭힘 근절 대책’ 확정

퍼블릭인

[그 시절 공직 한 컷] 그날처럼… 평화, 새로운 시작 l 2018-04-30
김대중 전 대통령과 김정일 전 국방위원장은 분단 이후 처음으로 2000년 6월 15일 평양에서 만나 회담을 하고 6·15 남북공동선언을 발표했다.당시 합의 사항은 5개 항이다. 통일문제를 우리 민족끼리 자주적으로 힘을 합쳐 해나가기로 했으며, 통일 방안으로서 남측의 연합제와 북측의 연방제에 공통성…
[라이프 톡톡] 내가 명동의 ‘짝퉁 저승사자’다 l 2018-04-30
“공무원이 낮엔 뭐하고 밤에 일하냐고요? ‘짝퉁’(위조된 상표가 붙은 상품) 시장을 알면 그런 소리 못하죠.”서울 중구청에는 낮과 밤을 바꿔 일하는 공무원들이 있다. 야간에 일을 할 때는 사무실보다 차량 또는 의류공장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다. 2016년 7월부터 지난 2년간 ‘짝퉁 저승사자’를 …
[해외에서 온 편지] 리투아니아로 7시간 달려온 태극기 꽂힌 대사관… l 2018-04-30
리투아니아에는 한국대사관이 없다. 주폴란드 대사관의 겸임국이다. 한국국제교류재단(KF) 파견으로 리투아니아 카우나스의 비타우타스 마그누스 대학교(VMU)에 한국학 객원교수로 온 지 2년이 돼 간다. 그사이 이 대학교와 폴란드 대사관 사이에 많은 일이 있었다. VMU로서는 대사관의 도움으로 한국학…
[공무원대나무숲] 적극행정 바란다면 l 2018-04-30
“이래서 ‘공무원은 답이 없다’고 하는구나.” 공무원이 된 뒤 처음으로 정기감사를 받다가 나도 모르게 튀어나온 말이다. 고참 대부분은 문제가 생기면 이를 빠져나가기에 급급한 ‘소극행정의 달인’이었다. 하지만 뭔가 소신을 갖고 적극적으로 일하던 선배는 시도 때도 없이 감사장에 불려다녔다…
[역사 속 행정] 세종의 부민고소금지법 l 2018-04-30
‘수령 고소 금지법’ 만든 세종 주민권리 침해인 줄 알면서도 소신행정 도와 국가 안정 도모1420년(세종 2년)에 만들어진 ‘부민고소금지법’은 모반이나 역모를 제외하고는 지역 주민이 관찰사나 수령을 고소할 수 없다는 내용이다. 이를 어기고 고소한 자는 장 100대, 노역형 3년이라는 중형에 처했…
뿔난 서울시 공무원들 “아리수 안 마시면 감사 대상?” l 2018-04-26
서울시가 자치구와 공공기관 공무원들이 수돗물인 ‘아리수’가 아닌 정수기 물이나 생수를 사서 마시는 지 감시하겠다고 나서 논란이 되고 있다. 시 내부게시판에는 ‘먹는 물 제한은 행복추구권 침해’라는 취지의 글에 1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리는 등 직원들의 반발이 작지 않다.26일 서울시 등에 따…
[커버스토리] 서울로 떠난 당신… 세종은 1년 내내 무두절 l 2018-04-23
기획재정부 A 과장에게 물었다. “정부세종청사에는 며칠이나 계시나요.” 입담 좋은 A 과장이 재치있게 대답했다. “5급 사무관은 닷새, 3급 서기관은 사흘, 1급 실장은 하루.” 그는 한 마디 덧붙였다. “정부서울청사나 국회에 가보면 실·국장들 천지거든요. 초임 사무관 때나 지금이나 복사기 찾아…
[관가 인사이드] 임기 남았는데 하나 둘 후두둑… 과기부 산하기관장… l 2018-04-23
봄꽃의 절정을 이루는 4월을 두고 영국 시인 토머스 엘리엇은 ‘황무지’라는 시에서 “잔인한 달”이라고 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부출연연구기관 기관장들에게는 지난해 말부터 잔인한 고민의 시간이 이어지고 있다. 임기를 채울 것인지, 자진 사퇴를 할 것인지 선택의 기로에 놓여 있기 때…
[퍼블릭 뷰] 스마트공장의 첫걸음은 인식 전환 l 2018-04-23
얼마 전 공장의 스마트화를 추진하고 있는 광주시의 U라는 중소기업을 찾았다. 종업원 80여명의 전형적인 중소기업이었다. 생존을 위해 다른 회사와의 인수합병이라는 복잡한 과정에 있음에도 불구하고 경쟁력 있는 회사가 되기 위해 생산제품을 디지털로 관리하고자 정부의 스마트공장 사업에 참여했다…
[커버스토리] 세종行 후발대 행안·과기부 담담하면서도 답답한 속내… l 2018-04-23
소문만 무성했던 행정안전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세종시 이전이 우여곡절 끝에 확정됐다. 지난달 29일 ‘이전 계획안’이 고시된 이후 행안부와 과기정통부가 각각 위치한 정부서울청사와 정부과천청사는 ‘이삿짐 싸기’가 한창이다. 행안부 1433명, 과기부 777명 등 모두 2210명이 짐을 싸게 됐다…
있건 없건 마이웨이… 외교·안보부처 “무두절이 뭐예요” l 2018-04-23
“장관이 핵심 플레이어인 외교·안보 부처에서 ‘무두절’(수장이 없는 날)은 상상할 수 없죠. 특히 북한 비핵화 협의가 진행 중인 역사적 순간인데요.” # 통일부, 한반도 엄중한 시기 무두절 상상 못해 서울에서 열리는 각종 회의 등으로 정부세종청사 간부들이 대거 자리를 비우는 이른바 무두절 현…
[퍼블릭IN 블로그] 깜빡이 켜고 들어온 1년짜리 육지사람… 제주 고… l 2018-04-23
제주는 요즘 핫 플레이스다. TV만 틀면 제주도가 나온다. 변방의 섬, 유배지였던 제주는 한 번쯤 살아보고 싶다며 이주민이 줄을 잇는다. 공직사회도 마찬가지다.# 유배지서 기회의 땅으로… 제주 근무 자원 넘쳐나 예전에는 제주에 발령이 나면 인사에 물을 먹은 것으로 쳤다. 서울에서 가장 먼 곳인 …
[스포트라이트] 수면 아래로 가라앉는 ‘물관리 일원화’…“차려준… l 2018-04-23
여야 간 극한 대치로 4월 임시국회가 ‘개점휴업’ 상태에 빠져 물관리 일원화 통과 가능성이 희박해지면서 ‘책임론’이 급부상하고 있다. 물관리 일원화는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이자 핵심 정책이다. 환경부는 이번 임시국회를 마지노선으로 삼았지만 각종 민생·개혁 법안에 개헌과 추가경정예산(추경…
[퍼블릭 詩 IN] 전당포 l 2018-04-23
갚아야 할 죄 값 빚 때문에 영혼의 반을 팔았다. 오른팔을 올리면 교회 탑 뾰족한 지붕이 서고 왼쪽 눈을 뜨면 私娼街 울음을 핥아내는 입술이 열렸다. 나는 젊음을 담보로 삶을 팔며 술로 살았다. 하나 둘 늘어나는 빈병의 공간 속에 정신적 치유를 위한 고뇌를 담으나 깊어가는 상실은 막을 길 없고……
[머니테크] 낯선 세종서 신혼집 구하는 나공복씨에게 필요한 건? l 2018-04-23
30대 공무원 A씨는 결혼을 앞두고 어떻게 신혼집을 마련할지 고민이 깊다. 낯선 세종시에서 부동산 중개업소를 일일이 찾아다녀야 하는데, 빠듯한 자금에 은행을 찾아다니며 대출 상담도 받아야 한다. 결혼 준비까지 겹쳐 시간은 부족하기만 하다.# ‘KB 리브온’… 대출한도 고려해 매물 검색까지 부동…
[公슐랭 가이드] 소문 안 내도 알앙옵서예~ 제주도청 근처 ‘맛 도둑… l 2018-04-23
제주도 푸른 밤엔 흑돼지 근고기 두근두근 육즙 팡!만나요 서넛이서 갓 잡은 우럭 조림 성게미역국에 짠!돌, 바람, 여자가 많아 붙여진 삼다도는 옛말. 돌, 바람은 그대로이지만, 이제는 남자 많고, 관광객 많고, 제주살이하는 ‘이주민’이 많다. 그리고 하나 더. 한 집 건너 한 집 할 정도로 돼지고기…
[동호회 엿보기] ‘의자왕’ 공무원 굽은 허리도 쫙쫙… 준비하시고… l 2018-04-23
공무원 동호회는 현대 스포츠와 예술 등을 테마로 하는 모임이 주류다. 이 때문에 우리나라 전통 활을 다루는 국궁동우회는 활동이 적어 취재가 쉽지 않을 것이라고 예단했지만 결과적으로 기우였다.# 145m에 1.1초…쏠수록 빠져드는 ‘활의 노래’ 2005년 5명으로 시작한 인천시 국궁동호회는 날로 회…
법원직 9급 공채 438명 최종 합격…변리사 1차 합격자 662명 발표 l 2018-04-23
#법원직 9급 공채 438명 최종 합격 법원행정처가 올해 법원직 9급(법원사무·등기사무) 공채시험 최종합격자 438명을 발표했다. 올해 법원직 9급 선발 예정인원은 법원사무직 335명, 등기사무직 25명으로 총 360명이었으며 지원인원은 7130명(법원사무 6461명·등기사무 426명)으로 평균 경쟁률은 19.8…
5급 행정·외교관후보직 2차 준비 어떻게… 합격자 노하우 쏙쏙 l 2018-04-23
지난 8일 국가공무원 5급 공개경쟁 채용 및 외교관 후보자 선발 1차 필기시험 합격자 2661명이 공개됐다. 총 1만 421명이 응시해 평균 경쟁률 30.8대1을 뚫고 1차 시험에 합격했지만 최종합격까지는 2차 시험과 면접이 남아 있다. 선발 예정인원은 383명. 행정직과 외교관후보자직은 오는 6월 23일부터…
[그 시절 공직 한 컷] 4·19 촉발시킨 부정선거…6·13이 다가온다,… l 2018-04-23
1960년 3월 15일은 제4대 대통령 선거와 제5대 부통령 선거가 치러진 날이다. 4·19 혁명의 촉발제가 된 이른바 ‘3·15 부정선거’다. 사진은 나이 든 유권자가 주변 도움을 받아 투표권을 행사하는 모습이다.당시 정권을 잡고 있던 자유당은 대통령 후보로 이승만, 부통령 후보로 이기붕을 내세웠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현장 행정]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기업·구직자의 만남 19데이…당신에게 뭔가 좋은 일이 생긴다

[현장 행정]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현장톡톡 열린간담회…신뢰 쌓는 소통…‘新信당부’드립니다

온·오프라인 소통해결사 ‘마포1번가’ 가동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파란우체통 설치 주민 의견 직접 수렴

‘소통맨’ 김영록 지사 “워라밸 보장하겠다”

전남도 직원과 일일이 개인사 나눠…부드럽고 눈치 안 보는 공직상 실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