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정부’ 내세워 조직키우기 나선 행자부

정보공개 확대 기조에 조직 신설·업무분리 나서

도종환 “5년간 100억 펀드 조성”

출판산업 콘텐츠 생산 지원

“안전기능 행자부 흡수 땐 시너지효과”

류희인 안전차관 기자간담회

퍼블릭인

[머니테크] ‘전셋값 하락=매매가 약세’… 부동산 통설 안 먹히는 … l 2017-05-01
세종시 아파트 청약을 계획하고 있는 중앙부처 공무원 강모(38)씨는 요즘 뚝뚝 떨어지는 전셋값을 보면서 분양을 받아도 괜찮을지 고민이다. 전셋값이 흔들리면 집값도 흔들릴 수 있다는 이야기를 주변으로부터 많이 들어서다. 강씨는 “올해 입주하는 아파트가 많아지면서 전셋값이 수천만원씩 떨어지…
[메이컬 라운지] 오래가는 편두통 혹시 턱 디스크? l 2017-05-01
턱은 음식을 씹거나 대화할 때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기관이다. 턱관절에는 머리뼈와 턱뼈 사이를 연결해 주는 ‘디스크’가 있다. 이 디스크가 관절이 잘 맞지 않는 상태에서 계속 움직이고 압박받는 등 여러 원인으로 정상적인 위치에서 벗어나면 ‘턱관절 장애’가 생긴다. 이것을 ‘턱 디스크’라…
“답안 스터디·학원 모의고사 때 받은 사소한 지적도 간과해선 안돼… l 2017-05-01
“논술형인 2차 시험의 ‘복병’은 국제정치였습니다. 공부하는 것과 답안으로 써내는 것 사이의 괴리가 컸습니다. 갖고 있는 지식을 답안으로 구현해내는 연습을 시기별 3단계로 나눠 했습니다. 1순환 때는 시간이 걸리더라도 충실한 답안을 위해 반복해서 고쳐 쓰는 연습을 했다면 2순환 때는 준비 없…
[공시 정보] 지방직 9급 공채 마무리 전략 l 2017-05-01
오는 6월 17일 필기시험이 치러지는 올 16개 시·도 지방직 9급 공채 시험의 원서접수가 지난달 21일 마무리됐다. 서울시는 같은 달 24일 별도로 9급·7급 공채 시험을 치른다. 서울신문은 40여일 앞으로 다가온 지방직(서울시) 9급 공채 시험을 준비 중인 응시생들을 위해 30일 공무원시험 전문학원인…
국회직 8급 경쟁률 287 대 1…세무사 1차 시험 난이도 상승 l 2017-05-01
# 국회직 8급 경쟁률 287 대 1 지난달 22일 치러진 국회직 8급 시험은 전년 대비 평이하게 출제됐다는 게 수험생들의 중론이다. 올해 21명을 선발하는 국회직 8급 시험에는 6022명이 응시원서를 접수해 287대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선발 인원은 지난해에 비해 2배 가까이 늘어난 반면, 응시원서 접수자…
[그 시절 공직 한 컷] 물렀거라! ‘컴통령’ 납신다 l 2017-05-01
1971년 서울 광화문 정부종합청사(현 정부서울청사)에 중앙컴퓨터가 들어와 서일교(가운데) 총무처 장관이 새로 설치한 세종로 종합청사 중앙컴퓨터 가동실을 둘러보고 있는 모습이다. 한국의 전자정부는 컴퓨터를 처음 설치한 지 30여년 만에 유엔 전자정부 평가에서 3회 연속 세계 1위를 하는 등 세계…
[역사속 공무원] 600년 전에도 구조 골든타임 전쟁 l 2017-05-01
조선 건국때 119인 무비사 운영 소방로에 집·울타리 만들어 골치 실화로 자기 집 불내면 곤장 40대최근 전통시장 화재가 잇따르고 있다. 또 화재에 취약한 오래된 주택가와 아파트 단지는 주차된 차 때문에 소방도로가 제 기능을 못해 인명 구조의 골든타임을 놓치는 안타까운 일이 되풀이된다. 그런데…
[라이프 톡톡] 선거 용어 해설 2분짜리 영상… 이틀에 하나씩 ‘뚝… l 2017-05-01
“인생에서 떼려야 뗄 수 없고, 많은 걸 결정하는 게 정치잖아요. ‘투표하세요’와 같은 단순한 말 한마디로 유권자 마음을 열 수는 없다고 생각했어요. 최근 ‘마리텔’(마이리틀텔레비전) 같은 프로그램이 인기를 끄는 걸 보고, 저만의 독특한 이력을 살려 보기로 했습니다.”# 1인 영상 제작… 3년…
[해외에서 온 편지] 카자흐 정착 80년… ‘한민족의 얼’ 결코 잊지… l 2017-05-01
올해는 중앙아시아 고려인 동포들의 정주(定住) 80주년이 되는 해다. 고려인 동포의 이주 역사는 1860년대 궁핍을 피해 연해주로 이주해 간 것으로부터 시작됐다. 1930년대 일본의 극동 침략이 본격화되고 고려인들이 일본군에 동조할지도 모른다는 경계심을 갖게 된 소련 당국은 1937년 9월 중앙아시아…
[명예기자 마당] 음지에서 양지를 지향한다! l 2017-05-01
국가직 5·7·9급 공채 시험을 관장하는 채용관리과는 1년 365일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바쁘게 움직이는 부서다. 모두 4개 팀으로 이뤄진 채용관리과를 나무에 비유하면 뿌리는 채점계, 기둥은 집행계, 물과 양분은 총괄계와 채용정보계다. 공무원들 사이에선 반농담으로 업무 성격이 동적인 집행계는…
[명예기자 마당] ‘퇴직급여’가 제일 궁금해요 l 2017-05-01
법제처가 운영하는 ‘찾기 쉬운 생활법령정보’ 서비스에서 이용자가 가장 많이 본 콘텐츠는 ‘퇴직급여제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일상에 필요한 법령과 정책 정보를 주제별로 재가공해 제공하는 인터넷 서비스인 생활법령정보에서는 지난 28일 현재 18개 분야에서 총 266건의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커버스토리] ‘2인자’ 부단체장의 특권과 설움 사이 l 2017-04-24
충북도 6급 공무원인 A(44)씨의 꿈은 고향에서 기초단체의 부군수로 공직을 마치는 것이다. 흙수저인 그가 임명직으로 올라갈 수 있는 최고 자리가 부단체장이다. 부단체장으로 지역 발전을 견인하고 싶다. 기사가 딸린 관용차와 관사, 일정을 챙겨 주는 부속실, 출장 때마다 따라붙는 공무원들의 의…
4만여명 이용… ‘시차 출퇴근’ 75% l 2017-04-24
지난 14일 인사혁신처가 시작한 한국판 ‘프리미엄 프라이데이’의 공식 명칭은 ‘그룹별 집단 유연근무제’다. 기존의 ‘유연근무제’가 공무원 개인의 필요에 따라 사용한 것이라면 이는 부서의 다수가 주중에 30분 일을 더하는 대신 금요일에 2시간 일찍 퇴근하도록 한 것이다. 유연근무제는 근무 형…
[관가 인사이드] 불금인 듯, 불금 인 듯… 일찍 퇴근해 좋긴 한데, … l 2017-04-24
“오랜만에 일찍 퇴근해 가족들과 ‘불금’(불타는 금요일)을 즐겼습니다.” “민간의 싸늘한 시선이 부담스럽고, 그리 반갑지만은 않습니다.” 인사혁신처를 시작으로 지난 14일부터 시행된 한국판 ‘프리미엄 프라이데이’를 바라보는 공직사회의 반응은 엇갈렸다. 주중에 30분씩 일을 더하고 금요일…
[副자 붙은 공무원 그들은…] 민원 해결 ‘아는 형님’ 단체장 보좌… l 2017-04-24
지방정부의 부단체장은 지역과 중앙을 연결하는 ‘다리’다. 행정고시, 기술고시, 특채 등으로 공직에 입문한 전문 공무원이다. 중앙 부처와 시·도의 요직을 거치면서 쌓은 화려한 인맥을 부단체장이 되면 활용한다. 전문가 특채, 정치인, 9급 공무원 출신도 없지 않다. 특히 중앙 정부와 정치권 인맥…
[퍼블릭 詩IN] 산을 오르며 l 2017-04-24
등산화 끈을 단단히 조이고 이른 새벽 산에 든다. 새벽의 숲은 밝아지는 세상이 궁금하여 먼저 잠에서 깨서 수런거린다. 밤새 어둠을 호흡한 잎사귀들이 지친 땀방울에 흥건히 젖었다가 새벽바람에 팔랑팔랑 일제히 귀를 쫑긋 세운다. 새 날이 밝아도 산은 여전히 기울어 있고 흙은 어제처럼 거칠은데 …
[퍼블릭IN 블로그] 교육부의 찾아가는 정책토론회… 따끔한 ‘워치독… l 2017-04-24
정부 부처를 출입하는 기자들과 공무원들의 관계는 ‘창과 방패’에 견줄 수 있습니다. 기자들은 공무원들이 낸 정책자료를 독자들에게 보다 정확하고 알기 쉽게 전달하려 고민하는 한편 정책내용에 허점이 없는지도 꼼꼼히 살핍니다. 언론의 창끝이 살아 있어야 공무원들도 다음 정책을 마련할 때 좀더…
[라이프 톡톡] 27번째 봄을 맞았습니다… 27色의 봄을 겪었습니다 l 2017-04-24
올해도 어김없이 봄이 왔습니다. 중랑천에 핀 벚꽃이 눈처럼 날리는 봄이 왔습니다. 기후변화가 심각하네, 환경파괴로 재앙이 오네 해도 자연의 순리는 바뀜이 없는가 봅니다.1991년에 경찰에 입문해서 30년 가까이 봄을 맞이하면서 매년 훌훌 털고, 박차고, 떠나자고, 다짐 다짐 하던 봄입니다. 아마 …
[公슐랭 가이드] 속이 ‘든든’ 영양 ‘빵빵’… 서울시의회 주변 맛… l 2017-04-24
서울시의회에서 올해로 일한 지 6년 차 되는 나는 돌쟁이 육아에 신경 쓰는 아빠입니다. 새벽에 깨서 우는 아이를 달래는 일은 항상 나의 몫이지요. 그 때문에 출근시간이 되면 아침식사는 우유 한 잔이나 과일 한 조각으로 때우는 일이 다반사입니다. 그래서 점심은 든든하게 먹습니다. 오후에 일할…
[명예기자가 간다] 미얀마 공항 검사대… 세관 직원인 나도 떨렸다 l 2017-04-24
# 1999년 인천공항 이전의 김포공항에서 여행자휴대품 검사(휴대품 검사)업무를 담당했다. 당시 ‘비아그라’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던 시기다. 비아그라 반입이 불법인 줄 알면서도 몰래 반입하다가 세관에 적발되는 일이 비일비재했다. # 미얀마 입국 시 휴대품 검사를 받은 적이 있다. 현지 선교사를…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을 위한 마을 디자인

성동구 마을총회를 가다

셉테드 만나 안전마을로

동작 치안 사업

강서 60만 돌파 ‘서울 넘버2’

개청 40년 만에 25만명 증가

구청장 암사동 유적지 간 까닭은

이해식 강동구청장 유적 알리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