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협 대행 102일… ‘할 일’ 하는 서울시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명품 가방·다이아몬드 반지·시계… 경기, 체납자 압류 물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생활 SOC 30개 사업 순조… 낙후된 천호동 ‘무한변신’ 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볼거리 즐길거리충청

안면도 아귀, 가을 햇살에 ‘꾸덕꾸덕’ l 2020-10-19
18일 충남 태안군 안면읍 백사장항에서 한 관광객이 햇볕에 건조 중인 아귀를 신기한 듯 바라보고 있다. 태안 연합뉴스
가을 분위기 물씬 l 2020-09-16
15일 충남 태안군 남면 청산수목원을 찾은 탐방객들이 청명한 초가을 하늘 아래 활짝 꽃이 핀 팜파스그라스 길을 걷고 있다. 사람 키보다 훨씬 길게 자라는 팜파스그라스는 포아풀과(벼과) 식물로, 활 모양으로 늘어진 잎들이 한데 모여 둥근 형태로 자라다 꽃대가 올라와 가을부터 겨울까지 꽃을 피운…
세계 5대 갯벌 중 하나… 해안선 162㎞나 되는 ‘점박이물범의 바다… l 2019-12-10
백령도에서나 볼 수 있는 천연기념물 331호 점박이물범과 희귀한 붉은발말똥게, 거머리말, 흰발농게, 상괭이 등이 사는 곳이 가로림만이다. 권경숙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 사무국장은 9일 “국내에서 점박이물범이 서식하는 내해(內海)는 이곳이 유일하다”고 말했다. 2016년 국내 처음이자 유일하게 해…
햇살이 빚은 한 잔…여긴 와인천국 l 2019-11-22
지난 15일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가 열린 서울 서초구 양재동 aT센터 제1전시장. 여기저기서 “역시 영동 와인”이란 찬사가 쏟아졌다. 충북 영동군 시나브로와이너리와 갈기산와이너리가 과실주 부문에서 최우수상과 우수상을 받았기 때문이다. 와이너리는 포도주 양조장을 말한다. 심천면에 있는 시…
전국은 지금 누님같이 생긴 ‘국화 옆에서’ l 2019-10-23
함평 국향대전, 임정 100주년 접목 유혹 백제 무왕 모티브 익산 ‘천만송이 축제’ 마산항 120년 기념 초대형 국화작품도 전국이 가을 국화향으로 가득하다. 곳곳에서 열리는 국화축제 때문이다. 지자체들은 차별화를 강조하며 “우리 국화축제가 최고”라고 뽐낸다.22일 충북도 등에 따르면 지난 19일…
어머니 품 같은 편안한 쉼터 l 2019-10-18
충북 제천시가 의림지 인근에 조성한 시민쉼터 ‘누워라정원’이 18일 문을 연다. 모산동에 위치한 의림지는 삼한시대에 축조된 저수지다. 아름다운 주변 경관을 자랑해 2006년 12월 국가지정 명승지 20호로 지정됐다. 시가 5억원을 투입한 쉼터는 4249㎡ 규모로 제천을 둘러싸고 있는 7개 봉우리인 칠…
메인 무대 문화제조창C는 폐쇄된 옛 담배공장 l 2019-10-11
2019 청주공예비엔날레는 전시공간이 독특하다. 그곳의 역사와 가치를 알고 즐기면 더욱 좋다. 메인 무대인 문화제조창C는 옛 청주 연초제조창 건물이었다. 1946년 문을 연 연초제조창은 연간 100억 개비의 담배를 생산하는 국내 최대 담배공장으로 근무 인원이 3000여명에 달했다. 해방 이후 방직공장…
‘41일간의 몽유도원’… 미래와 꿈의 공예, 청주를 수놓는다 l 2019-10-11
공예는 인간의 손이 만들어 낸 가장 실용적이고 창의적인 예술이다. 생활미학이자 시대를 반영하는 거울로도 불린다. 공예에 담긴 섬세한 손길은 사람들을 설레게 하고 반짝반짝 빛나는 세상도 만들 수 있다.충북 청주시는 2019 청주공예비엔날레가 지난 8일 개막돼 다음달 17일까지 41일간 청주를 수놓…
한식뷔페·웰빙도시락 첫선… 내일부터 청주 청원생명축제 l 2019-09-26
“청주에서 생산되는 건강한 농산물과 먹거리를 즐기러 청원생명축제에 오셔유.” 충북 청주시가 27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10일간 오창읍 미래지 농촌테마공원에서 ‘2019 청원생명축제’를 개최한다. 청주지역 친환경농산물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중부권 최대 농축산물 잔치다. 청주시는 이번에 …
주민이 빚은 도예·벽화… 논산 늙은마을이 젊어진다 l 2019-09-25
마을 살리기 견학 늘고 귀촌 바람 2004년 50가구 현재 64가구로 늘어 주민활동 사진 전시 등 역사 보존도“15년 전 이사 왔을 때 쉰 집밖에 없었는데 64가구로 늘었어요. 주민이 세상을 뜨면 외지인이 바로 사들여 빈집도 없고요.” 충남 논산시 연산면 청동1리 이장 조성일(49)씨는 24일 서울신문과의…
푹신한 잔디·도그워크… 충주 반려견 놀이터 조성 l 2019-08-27
충북 충주시가 도내 지자체 최초로 반려견 놀이터를 조성해 26일 임시 개장했다. 1억원이 투입된 놀이터는 호암동 충주종합스포츠타운 내 자투리 부지에 1230㎡ 규모로 꾸며졌다. 철조망으로 둘러싸여 있고 흙바닥에는 초록색 잔디가 깔려 푹신해 보였다. 햇볕에 뜨겁게 달궈지기 쉬운 아스팔트 길과 보…
세계의 전통 무술 고수들 ‘충주 대회전’… “무예도 미래 먹거리”… l 2019-07-26
중국 허난성 덩펑시 쑹산에 있는 소림사는 중국의 상징으로 불리는 만리장성만큼 유명하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선정 등 역사적 가치도 한몫했지만 쿵후로 불리는 무술이 없었다면 ‘소림사의 오늘’은 상상하기 힘들다. 강렬한 괴성과 호쾌한 동작으로 적을 물리치는 소림사 영화가 제작되기 시작한…
제천 ‘울고 넘는 박달재’에 자작나무 숲 생긴다 l 2019-07-17
유행가 ‘울고 넘는 박달재’로 유명한 충북 제천 박달재 인근에 대형 자작나무 숲이 조성된다. 충북 제천시는 박달재 인근 백운면 평동리 시유림에 총 6500만원을 투입해 자작나무 숲을 조성한다고 16일 밝혔다. 시유림 내 약 10헥타르(ha) 부지에 수령이 오래된 참나무, 소나무 등을 베어낸 뒤 자작나…
연암의 뜻이 피운 꽃 l 2019-07-16
연암 박지원(1737~1805)의 애민정신이 깃든 충남 당진시 면천면 성상리 1만㎡의 골정지(骨井池)에 백련, 분홍련, 노랑련 등 연꽃이 만발했다. 연암은 1797~1800년 3년간 면천군수로 있으면서 주변 농경지에 물을 대기 위해 이 연못을 만들고 안에 하늘과 땅 사이의 한 초가지붕 정자란 뜻을 가진 ‘건곤…
한여름 해수욕장의 상징 l 2019-07-15
14일 충남 태안 원북면 신두리 해수욕장에서 열린 ‘제17회 모래조각 경연대회’에서 참가자들이 모래를 활용해 대형 작품을 만들고 있다. 이번 대회에는 국내외 60팀 400여명이 참가해 실력을 뽐냈다. 태안 연합뉴스
‘임시수도’ 초정행궁 복원·축제… 세종대왕, 청주서 부활하다 l 2019-05-28
27일 충북 청주시 내수읍 초정리의 한 공사장. 현장을 둘러싼 펜스 틈바구니로 안쪽을 들여다보니 풍경이 요즘 공사 현장과 크게 다르다. 높고 웅장한 콘크리트 건축물 대신 사극에 나올법한 전통 가옥과 초가집 수십채가 여기저기서 지어지고 있다. 근로자들은 건물 내부에서 도배하거나 마루를 설치하…
402m 국내 최장 예당호 출렁다리 열렸다 l 2019-04-08
7일 휴일을 맞아 많은 관광객들이 국내 최대 저수지인 충남 예산군 예당호에서 출렁다리를 걷고 있다. 길이 402m로 우리나라에서 가장 긴 출렁다리로 알려졌다. 예산 뉴스1
무게 40t·길이 200m 화합·평화의 징검다리 l 2019-04-04
조선 중기 시장 활성화로 규모 커져 전통 농촌문화·난장문화 결합 발전 2015년엔 유네스코문화유산 등재 베트남 등 해외팀 참여 국제행사로충남 당진시 기지시줄다리기 민속축제는 국내 최대 줄다리기 행사다. 개막이 다가오면서 이처럼 커진 줄다리기 변천사에 관심이 쏠린다. 3일 당진시에 따르면 오…
음성, 반기문평화기념관 새달 개관…사무총장 시절 선물 등 124점 전… l 2018-11-29
충북 음성군의 반기문평화기념관이 다음달 6일 문을 연다. 125억원이 투입돼 반 전 유엔 사무총장 고향인 원남면 상당리 행치마을에 건립됐다. 부지면적 7803㎡, 건축연면적 2857㎡에 2층 구조다. 반 전 총장이 각국을 방문하며 받은 선물 등을 볼 수 있는 전시실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를 체험할 수 있…
돌아오지 못한 ‘비운의 책’ 그 위대함과 위로 만나볼까 l 2018-09-27
1377년 충북 청주 흥덕사에서 간행된 직지는 지구촌에 현존하는 금속활자로 찍은 인쇄물 가운데 가장 오래됐다. 서양의 구텐베르크 42행 성서보다 78년이나 앞섰다. 활자 인쇄술의 발명은 정보의 빠른 전파를 통해 중세적 사고를 근대적 사고로 발전시켰다는 점에서 인류의 위대한 발명품으로 꼽힌다. …
1 | 2 | 3 | 4 | 5 | 6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마스크가 최고 백신”… 광진, 전 구민에게 배부

추석 전후 35만명에게 200만개 전달 이름 안 쓰는 ‘출입자 수기 명부’ 배포

서초 “우면동 옆 과천 하수처리장 철회하라”

7300명 주거지·양재천 인근 오염 우려 조은희 구청장, LH 방문 항의 서한 전달

서대문 ‘마봄’ 전국 복지 인재 키운다

[현장 행정] 문석진 구청장, 보건복지인력개발원과 협약 체결

丁총리 찾아간 강남구청장 “SRT 삼성역은 선택 아닌 필수”

정순균 구청장, 고속철도 역사 유치 총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