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지역인재 30% 의무채용 ‘딜레마’

수도권대 성적 우수자들 고향서 취업 ‘불이익’

‘공시 열풍’에 민간경력공채 경쟁률도 껑충

104명 선발 5급 3372명, 7급은 4719명 몰려

우리 구 자랑양천구

안락사당할 뻔한 우리 순풍이, 양천구청 아저씨가 찾아 줬어요 l 2017-06-02
지난달 22일 밤 11시쯤 서울 양천구 당직실로 한 통의 전화가 걸려 왔다. 신정동의 한 주택가 골목에 며칠째 커다란 유기견이 돌아다니고 있어 무섭다는 내용이었다. 당직실 직원들은 곧장 출동해 유기견을 잡았고, 유기견 처리 매뉴얼에 따라 지정된 유기동물보호소에 넘겼다.현장에 나갔다 당직실로 …
권익위 평가 고충민원처리 양천구 5대 우수기관 선정 l 2017-03-01
서울 양천구는 ‘2017 국민권익의 날’을 맞아 국민권익위원회 평가 옴부즈맨 고충민원처리 분야에서 5대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고충민원처리 분야’는 2015년 10월부터 지난해 9월까지 1년간 전국 광역·기초 지방자치단체와 일부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고충민원 사전예방과 처리역량…
노하우 듣고 협치 나선 양천 청렴도 32계단 수직 상승 l 2016-12-16
서울 양천구가 청렴도 평가에서 무려 32계단 상승해 화제다. 민선 4~5기를 거치면서 잦은 구청장 교체 등 여러 가지 이유로 청렴도가 바닥권이었다. 민선 6기 김수영호가 출발하면서 청렴도를 높이고 주민 친화적 행정 서비스 제공 등에 나서면서 청렴도가 수직 상승하고 있는 것이다. 양천구는 국민권…
“우리 아이에게도 주치의가 생겼어요” l 2016-12-01
“우리 아이에게도 주치의가 생겼어요. 이제 든든합니다.” 서울 양천구가 12세 이하 어린이들이 건강한 청소년으로 자랄 수 있도록 지속적인 건강 상담과 예방 관리, 건강교육 서비스 등을 제공하기로 했다. 양천구는 오는 2일부터 ‘우리 아이 건강관리의사’ 사업을 시작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사…
아파트 관리·정보 한눈에… 스마트폰으로 스마트하게 l 2016-08-05
‘우리 동대표는 301호 김씨 아저씨를 뽑아야지.’ ‘이달 전기요금이 지난해 같은 달보다 많이 나왔네. 에어컨 사용을 줄여야겠네.’ 서울 양천구의 아파트 주민들은 관리사무소 업무부터 동대표 선출, 관리비 내역 등을 모두 자신의 스마트폰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된다. 구는 8월까지 지역 공동주택(아…
[The Best 시티] 양천구 ‘사회적 경제도시’ 만들기 l 2016-02-05
서울 양천구의 특산품은 ‘학원’이다. 단순히 국·영·수 중심의 보습학원을 넘어 예체능과 특목고 입시, 의학전문대학 진학을 위한 생물교실도 있다. 학원이 빼곡히 들어서 있는 곳이 목동 학원가다. 그저 학원이 많구나, 생각하면 오산이다. 숫자로 표현해 보자. 한집 건너 하나씩 있다는 치킨집이 …
양천 낙엽 재활용 사업 확대…수목용 거름 만들어 비용절감 l 2014-12-16
단순히 쓰레기로 처리하던 낙엽을 수목용 거름으로 재활용해 환경도 지키고 예산도 아끼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 서울 양천구는 내년부터 주민들과 함께 지역의 아파트 등을 대상으로 낙엽 재활용 사업을 확대한다고 15일 밝혔다. 낙엽은 장기간 썩혀 거름으로 활용하면 훌륭한 자원이 된다…
추억 한 걸음 낭만 두 걸음… 신정동 ‘걷고 싶은 거리’ l 2014-10-28
27일 서울 양천구 신정동에 자리한 도심 속 대표 낙엽의 거리인 목동아파트 9단지와 10단지 샛길을 주민들이 산책하며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이언탁 기자 utl@seoul.co.kr
[우리 동네 ‘업그레이드’… 출산·육아·복지 ‘OK’] 양천, 종합… l 2014-07-08
서울 양천구는 오는 10일 구립 신월종합사회복지관을 개관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복지관은 신월·신정 뉴타운사업 추진으로 기존 복지관을 철거한 자리에 어린이집부터 노인 관련 시설까지 보다 많은 주민의 복지 수요를 만족시킬 수 있도록 건설됐다. 사업비 96억원을 들여 매듭짓는 복지관은 지…
“이만큼 모았어요” l 2014-06-12
11일 서울 양천구 신정6동 양천공원에서 서울시새마을회 주최로 열린 녹색생활화 재활용품 수집 경진대회에서 새마을회 관계자들이 구별로 모은 재활용품의 무게를 재고 있다. 재활용품 판매 수입금은 소외계층 지원 등에 쓰인다. 손형준 기자 boltagoo@seoul.co.kr
1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후미진 골목길 내 손으로 바꿨다

골목문화 창조하는 중구

脫원전 시대 청정 에너지 충전

미니 태양광 이끄는 동대문구

‘봉제 특구’ 중랑서 봉 잡았다

‘특구’ 개발 7부능선 나진구 구청장

“구에서 이렇게 많은 일을...”

양천구 보도기획전…주민들 감탄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