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낭독 소리 낭랑한 강남… 문향 흐르는 문화도시

도시 품격 높이는 강남구 독서문화정책

중앙부처 여성 고위공무원 지난해 첫 100명 넘었다

정부 ‘공공부문 균형인사 보고서’ 발간

이틀 뒤 71주년… 국회서 잠만 자는 여순사건특별법

1만여명 희생… 제주 4·3사건과 쌍둥이

[서울플러스] 새벽 인력시장에 천막·난로 제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양천구(구청장 추재엽)

2월말까지 새벽 인력시장에 추위를 피할 수 있는 천막과 난로,따뜻한 음료를 제공한다. 매일 일자리를 찾는 200여명의 근로자가 몰리는 신정네거리 국민은행 앞과 신월3동 166-6 부근 등 2곳에 추위를 피할 수 있는 천막·난로와 함께 의자·커피·녹차 등 따뜻한 음료 등을 제공한다. 지역경제과 2620-3236.
2009-1-7 0:0:0 2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버스 앞좌석 여성 머리에 체액 묻혔는데 무죄

국과수 감정 결과 피해자 머리서 피고인 체액 검출법원 “피고인이 고의로 체액 묻혔다고 단정 못 해”시내버스에서 앞자리에서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같이의 가치 ‘도봉 육아’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주민 참여형 ‘안전 급식 시대’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2개월째 ‘혁신 금메달’

이정훈 서울강동구청장

뚝섬역상점가 ‘청춘놀이터’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