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예 아닌 노동자인데… 때리면서 일 시키는 사장님 나빠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21> 불법체류자 양산 고용허가제

[관가 블로그] 한날한시에 사용자단체 찾은 장·차관

고용부, 최저임금·고용난 타개 부심…태안·ILO 등 노동이슈도 불거져

충북산 농축산물 청담역서 직거래

16일~18일 오후 3~8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충북에서 생산되는 농·축산물이 서울지역 지하철역에서 판매된다.

충북도는 서울도시철도공사와 협약을 체결하고 서울 강남구 청담역 열차에서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도내 농축산물 직거래장터를 연다고 15일 밝혔다. 예비선로에 서 있는 8량짜리 지하철을 장터로 꾸며 운영하는 것으로 이동하는 지하철 구내에서 판매하는 것은 아니다.


의정부 도봉차량기지에서 판매상품을 진열한 뒤 7호선 청담역으로 이동해 오후 3시부터 오후 8시까지 장터를 연 뒤 다시 차량기지로 돌아가 물량을 보충하는 식으로 운영된다. 이번 장터에는 도내 9개 시·군 16개 단체의 농특산품이 판매된다. 도에서 운영하는 친환경축산클러스터사업단의 한우, 무항생제 돼지, 육품정육우클러스터 사업단의 육우 등과 다양한 농산품을 선보인다.

도 관계자는 “강남지역 소비자들이 많이 찾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열차 내·외부 공간을 이용해 충북도가 금년에 역점으로 추진하는 대충청방문의 해와 제천한방엑스포를 집중 홍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울도시철도공사는 지난해 42개 지자체와 손을 잡고 청담역에서 장터열차를 운영, 43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청주 남인우기자 niw7263@seoul.co.kr
2010-03-16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가스 누출에 산산조각 난 고교생 ‘추억여행’

하루아침에 참변 부모 “가슴이 찢어집니다”아들 비보에 억장 무너진 부모들힘들었던 입시생활을 끝내면서 밤새워 웃고 떠들었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현장 행정] 도올이 그리고 종로구청장이 펼친 ‘국학 보물서

김영종 구청장, 17번째 공공도서관 개관

동대문, 출산지원금 얼마나 빵빵해지게요~

첫째아이도 10만원… 둘째~넷째 2배로

인정받은 ‘에코 양천’

환경硏 평가 종합대상 등 3개 부문 수상

관악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자매우호도시 우수협

중국 네이멍구자치구 후허하오터시와 활발한 교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