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 발달장애인도 ‘낮 시간 돌봄’ 받는다

복지부, 올 2500명 참여·창의형 활동 지원

제주 투자 해외기업들, 영리병원 소송에 촉각

향후 투자 기업활동 보장·제한 지렛대

100만 특례시 지정에… “행정수요 따져야”

첫 도입 특례시 기준 놓고 갑론을박

정부 중앙청사 경비대 ‘햇빛 속으로’

지상 3층 규모로 신축 개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빛을 보게 돼 너무 기쁩니다. 장관님 사랑합니다.”



정부중앙청사 경비를 담당하는 경비대원들은 7일 생일 이상의 기쁜 날이 됐다. 생활공간이 지하에서 지상의 번듯한 새 건물로 바뀌었기 때문이다.

이날 개관한 중앙청사 경비대 건물은 지상 3층, 연면적 2413㎡ 규모로 지어졌다. 새 보금자리는 침상형이 아닌 침대형 내무반에다 휴게실, 도서실, 컴퓨터실, 이발실 등 다양한 편의시설까지 갖추고 있다. 특히 의경들은 햇볕이 잘 드는 창가 쪽으로 내무반이 배치돼 밝고 건강한 병영생활에 도움이 되도록 했다. 그동안 청사 지하 1~3층의 주차장 옆에 마련된 공간에서 생활해 왔던 경찰·의경 등 173명의 경비대원들에게는 엄청난 변화가 아닐 수 없다. 개관식에서 맹형규 행정안전부 장관은 “창문도 없는 지하층에 마련된 내무반을 보고 너무 안타까웠는데 이제 마음의 짐을 덜게 됐다.”고 말했다.

황수정기자 sjh@seoul.co.kr

2011-07-0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 장애아 학대 교사, 증거 나오자 “합의를

언어장애 6세 아동에 벌세우고 가혹행위 멍자국 수상히 여긴 부모 CCTV 요구에 “까불다 부딪혀·모른다” 변명으로 일관 보다 못…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위험의 외주화, 정상화해야”

김현미 국토부 장관 당부

교육도시 팔 걷은 동대문

올해 교육경비 119억

서초 발빠른 세무상담

권역별 현장 방문 설명회 개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