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 사망자 51%가 일반주택서 발생

심야 사망자 비율이 낮의 2.5배

2030년까지 10조 투입… ‘뉴강남’ 청사진

현대차 GBC·영동대로 한국판 타임스스퀘어로

topSection[1]['ko_name']

부산 세계불꽃축제 내년엔 이틀만 개최 검토

수정 : 2011-11-18 00:0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내년 부산세계불꽃축제 기간이 9일에서 이틀로 대폭 줄어들 전망이다.

부산시는 지난달 21~29일 9일간 광안리해수욕장에서 열린 제7회 부산세계불꽃축제에 240만명의 관광객이 찾았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당초 부산시가 예상한 관람객 300만명에 훨씬 못 미치는 것으로 해외초청불꽃쇼와 부산멀티불꽃쇼 당일 모두 비가 내린 데다 축제기간이 길어져 집중도가 떨어졌기 때문으로 시는 분석하고 있다.

이에 따라 시는 내년에는 축제 기간을 이틀로 줄여 축제 첫째날 한류콘서트, 둘째날 부산멀티불꽃쇼 및 해외초청불꽃쇼를 개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부산 김정한기자 jhkim@seoul.co.kr

2011-11-18 15면

[단독] 대선주자들 비밀공간 차 안에서 뭐할까

대선 주자들에게 이동 차량은 ‘작은 집무실’이다. 최대한 많은 유권자를 만나려면 1분 1초도 허투루 쓸 수 없어 이동할 때도 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자립돕는 장애인복지과 신설

장애인 유토피아 꿈꾸는 강서구

농구장 놀러오듯 편안한 청사

관악구 농구코트, 도서관, 갤러리

“어르신 이불, 무료세탁”

중랑구 독거노인 나눔 프로젝트

동작구 머리 맞댄 공무원·구의원

종합도시발전계획 워크숍 개최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