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대로에 잠실야구장 30배 ‘지하도시’

5년내에… 광역환승센터 대중교통 허브로

“청계천같은 사업? 이달 1천번째 어린이집”

박원순 서울시장 “시민 삶 개선, 그게 내 행정”

topSection[1]['ko_name']

취업난에… 순경 3명 뽑는데 800명 지원

올 1차 평균 경쟁률 23.5대1… 광주 267대1 역대 최고 수준

수정 : 2013-03-02 00:19
심각한 청년 취업난 속에 순경 공채 경쟁률이 일부 지역에서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정책·고시·취업>최신 뉴스 보러가기

경찰은 총 1452명을 선발하는 올해 1차 경찰공무원(순경) 공개채용 시험에 3만 4155명이 몰려 평균 23.5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1일 밝혔다. 경쟁률은 과거 공채 때와 비슷한 수준이지만 이번 공채 모집인원이 지난해 마지막 채용 때보다 19%나 늘어난 것이어서 이를 감안하면 예상을 크게 웃도는 것이다. 여자가 27.6대1이었고 남자가 23.2대1이었다.

지역별로는 광주지방경찰청이 남자 순경 3명을 뽑는 데 800명이 몰려 역대 최고 수준인 267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대구와 대전도 남자 경쟁률이 각각 257대1, 162대1이었다.

유대근기자 dynamic@seoul.co.kr

2013-03-02 10면

여동생에 “내 남편 죽여달라”…13년만에 밝혀

동생·지인 등과 뺑소니로 위장5억원대 보험금 받아 나눠 가져거액의 보험금을 노리고 교통사고로 위장해 남편을 청부 살해한 아내가 범행 13년 만에 붙잡혔다.경북경찰청은 남편을 청부 살해한 혐의로 A(65)씨를 구속했다고 3일 밝혔다. 또 A씨 부탁을 받고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새내기 검사 임관식

김현웅 법무 38명 신임검사 격려

‘오직 백성’…강북 민생 1조1항

‘다산아카데미 6년’ 박겸수 구청장

성동 무지개 꿀벌학교 개장

서울숲 횡성 꿀벌 3종 체험학습

종로의 함께해효

10일 구민 17명에게 효행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