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시트 미착용 과태료 6만원

정부, 어린이 안전 종합대책

전통시장 풍취 즐기며 지역 경제 살린다

팔도장터 관광열차 타 보니

2만8000개 ‘소원’ 안 버리니 ‘정책’

영등포, 봄 축제 때 결혼·취업 등 의견 수렴

topSection[1]['ko_name']

예비군 휴일훈련 40% 확대, 훈련성적 좋으면 ‘조기 퇴소’

수정 : 2013-03-05 00:58
국방부는 평일에 예비군 훈련을 받기 어려운 자영업자 등을 위해 실시하는 휴일 훈련을 올해 서울과 광역시 지역을 중심으로 40% 확대 시행하기로 했다고 4일 밝혔다. 이로써 휴일에 훈련을 받을 수 있는 인원은 지난해 2만 5000명에서 3만 5000명으로 확대된다. 희망자는 예비군 홈페이지(www.yebigun1.mil.kr) 등에서 훈련 3일 전까지 신청하면 된다.

국방부는 이와 함께 훈련성적이 우수한 예비군들에 한해 정식 퇴소시간인 오후 6시보다 한두 시간 앞당겨 조기퇴소할 수 있게 할 방침이다.

하종훈 기자 artg@seoul.co.kr

2013-03-05 12면

[단독]한국에 온 유엔국제기구 두 수장 돌연 사

우리나라에 사무국을 두고 있는 대표적인 기후변화 대응 관련 국제기구인 글로벌녹색성장기구(GGGI)와 녹색기후기금(GCF)의 수장들이 모두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확인됐다. 박근혜 정부 출범 이후 기후변화 정책에 대한 관심도와 적극성이 떨어지자 이에 대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한 대사들에 행정설명회

홍윤식 행자부장관 공공협력 논의

61개 특구 ‘문화독립’

이동진 도봉구청장의 도전

서로에게 꿈이 된 세 남자

마포 국내 첫 어린이 재활병원 개원

새내기 공무원과 만남

박춘희 송파구청장 ‘초심 다지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