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여행 전면 금지 불똥… 해안가 주요 관광지 ‘개점휴업

주말 일반인 발길도 절반으로 뚝 예약 취소 줄이어

[로스쿨 탐방] (4)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박시환 원장 인터뷰 “국제통상 등 물류 관련 전문가 양성 공들여”

“헌법 개정 통해 지방자치 활성화 이뤄야”

지방자치학회·서울硏 세미나…중앙·지방간 권력분립 보장해야

topSection[1]['ko_name']

“국정공백 최소화” 총리실 나홀로 가동

김동연 총리실장 서둘러 취임… 본격 업무 돌입

국무총리실이 4일 정부 내각 가운데 처음으로 새 장관이 취임하는 등 장관 공백 상태라는 박근혜 정부 체제에서 나 홀로 가동을 시작했다. 김동연 총리실장 내정자는 이날 세종시 정부청사에서 취임식을 갖고 집무에 들어갔다. 김 실장은 청와대에서 임명장을 받기도 전에 취임하는 진기록을 남겼다.


▲ 김동연(왼쪽 두 번째) 신임 국무총리실장이 4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취임식 직후 사무실을 방문하자 직원들이 박수로 맞이하고 있다. 김 실장은 “총리실이 중심을 잡고 국정 수행에 한 치의 흔들림도 없도록 해야 한다”며 행정의 선제적 대처를 강조했다.
세종 연합뉴스

정부 관계자는 “청와대 결재가 난 상태여서 취임이 가능했다”고 말했다. 총리실장은 청문회를 거치지 않아도 된다. 이에 따라 총리실은 이날부터 정홍원 국무총리와 실무를 총괄하는 김 실장 체제로 가동되면서 국정을 챙기기 시작했다. 국무총리가 국정 현안 전반을 통괄하고 대외적인 활동을 개시하고, 총리실장이 행정 전반을 실무적으로 챙기기 시작한 셈이다.

박 대통령이 국정 전반의 실무를 챙기는 총리실장을 휴일에 임명하고 서둘러 취임시킨 것은 국정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한 조치다. 총리실장은 장관급으로 차관회의 의장을 맡는 등 총리를 보좌해 국정전반의 주요 업무를 통괄·조정한다. 부처 장차관들이 임명되지 못하는 상황에서 취임한 새 정부 내각의 유일한 장관급이자 국정 전반을 통괄·조정하는 자리라는 점에서 총리실장 자리가 더 큰 무게를 갖게 됐다.

김동연 신임 총리실장은 “국정 전반의 위험 요인을 최소화하고, 개별부처가 못 본 것을 총리실에서 먼저 보고 부처를 선도하면서 국정을 운영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또 “행정 공백에 대한 걱정이 크다”며 총리실의 역할을 강조했다.

총리실 관계자들은 “김 실장이 국민 안전, 재정 운용 등 각 부처 주요 일일보고들을 꼼꼼하게 챙겼다”고 전했다. 휴일이던 전날에도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 나와 취임에 앞서 총리실 간부들의 업무 보고를 받았다. 정 총리와 김 실장은 6·7일 이틀동안 총리실 실·국장들로부터 구체적인 업무보고를 받을 예정이다.

정부조직법개정안 처리가 늦어져 새 장관들의 취임이 늦춰지는 상황에서 정 총리를 정점으로 김 실장이 지휘하는 총리실 주도의 정부 운영이 당분간 이뤄질 전망이다. 앞서 박 대통령이 “총리가 중심을 잡아 각 부처가 잘 돌아갈 수 있도록 해달라”는 당부도 총리실 주도의 국정 운영에 힘을 실어 주고 있다. 김 실장은 이번 주 차관회의를 소집해 물가와 국민 안전 등 주요 민생 현안과 부처별 현안 관리 상황을 집중 점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정 총리는 이날 취임 인사차 이명박·김영삼 전 대통령의 자택을 잇따라 방문하는 등 본격적인 정무 활동에 들어갔다. 5일에는 전두환 전 대통령과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를 예방한다. 앞서 2일 남대문시장을 방문해 시장 상인 등과 만나는 등 민생행보를 시작한 정 총리는 각종 현안을 현장에서 점검해 나가겠다는 의욕을 보이고 있다.

이석우 선임기자 jun88@seoul.co.kr

2013-03-05

익사한 40대女시신…몸속 상처가 말해준 반전

거액의 보험금을 노리고 재혼한 아내를 살해한 후 사고사로 위장한 인면수심의 40대 남편이 발생 2년 만에 범행이 들통났다. 춘천지검 형사2부(이진동 부장검사)는 홍천강으로 유인한 아내의 목을 눌러 의식을 잃게 한 뒤 익사시킨 혐의(살인)로 남편 L(45)씨를 구속 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박겸수 강북구청장

편의점 상비약 오남용 관리팀 가동

이해식 강동구청장

지방자치경영 대상 수상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건강밥상’ 요리특강

민병대 안행부 승강기안전과장

50만대 승강기 안전 책임진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공기업 탐방

국제학교 3년간 1231억원 외화유출

제주도에는 특별한 학교가 있다.JDC가 출자한 국제학교 운영법인(해울)이 책임지고 운영하는 영어학교가 그곳이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