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휴직자 업무 동료들이 분담” 46%

고용부, 1000개 기업 실태조사

“철도 투자 늘려 신성장동력 확보해야”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 공청회

이태원 앤티크 골목, 유럽처럼 바꾼다

좁은 인도·차도 개선… 낡은 가로등 교체

topSection[1]['ko_name']

[해외 의료관광객 유치 맞춤형 홍보 나선 자치구] 니하오, 웰컴 투, 까레야

강서구 미·중·러 언어 서비스… 14개 특화 병원 정보도 제공

수정 : 2013-03-06 00:40

외국인 의료관광 활성화를 위해 6일부터 영어, 중국어, 러시아어로 된 강서구 의료관광 홈페이지가 개설된다.
강서구 제공

강서구가 해외 의료관광객 유치를 위해 다국어 홍보 홈페이지를 개설한다.

구는 외국인 의료관광 활성화를 위해 6일부터 영어, 중국어, 러시아어로 된 의료관광 홈페이지(medicaltour.gangseo.seoul.kr)를 개설해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외국인들에게 지역 내 여성·뼈·관절·대장 등 14개 특화 병원에 대한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홈페이지에는 의료정보와 뉴스 & 이벤트, 의료상담, 커뮤니티, 관광정보, 한국방문 참고사항 등 총 7개의 콘텐츠로 구성돼 있다. 특히 병원별 특성화 진료 과목, 전문 의료진 현황과 진료 실적, 병원 간 협진안내 등 상세한 내용도 수록됐다. 또 진료 후 의료관광 패키지 상품은 물론 병원별 전문 코디네이터와의 온라인 상담창구도 개설한다.

구는 강서구 병원협의회와 함께 러시아, 카자흐스탄, 미국 등을 방문해 지역 내 특화병원의 의료수준을 널리 알리고 있으며, 지난해 1200여명의 의료관광객을 유치하기도 했다. 노현송 구청장은 “사통팔달한 교통망을 갖추고 있어 해외환자 유치사업에 최적의 요건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조현석 기자 hyun68@seoul.co.kr

2013-03-06 14면

北에 ‘뼈아픈 대가’ 경고한 정부, 칼 빼들다

정부가 10일 개성공단의 ‘전면 중단’을 선언했다. 홍용표 통일부 장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성명을 내고 “북한이 우리와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도시 외관보단 사람이 중요”

김수영 양천구청장 신개념 구정철학

북촌 나들이 나온 예비후보들

김영종 종로구청장과 한복 나들이

‘무한도전’ 서초

조은희 구청장 부처 협업 심포지엄

유진초저온, 경기 청년펀드 출자

남경필 지사-양원돈 대표 70억원 약정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