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 목재문화체험장

붉은오름 자연휴양림 2016년 개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주 서귀포시는 표선면 가시리 붉은오름 자연휴양림 내 1만㎡에 사업비 52억원을 투입해 연면적 1450㎡ 규모의 목재문화체험장을 조성한다고 10일 밝혔다. 2012년 산림청 공모사업으로 선정돼 지난해 건축설계공모와 실시설계를 마쳤다. 올해 주요 건축공사가 이뤄지며 내년 체험·전시 시설과 운영 프로그램을 마련해 2016년 개장할 예정이다.

체험 공간으로 목가구 공방, 목재3D체험관, 목공예방 등이 들어서며 전시 공간으로는 전시홀, 목재탐구관, 목재문화관이 설치된다.

제주 황경근 기자 kkhwang@seoul.co.kr
2014-03-11 2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