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뉴스’ 책 읽는 총리, 전쟁 신호탄?

다독가로 알려져… SNS에 독후감도

생태·평화경제 잇는 순천표 혁신

25~27일 전남 순천서 균형발전박람회

2030 여군 느는데… 분만병원 전무한 접경지

2025년까지 군부대 이전 대안으로

자녀들의 무면허운전, 차량 키 관리부터 철저히/ 김진아(강원 원주경찰서 문막파출소 경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자녀들의 무면허운전, 차량 키 관리부터 철저히/ 김진아(강원 원주경찰서 문막파출소 경위)

최근 미성년자들의 무면허 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가 잇따르고 있으며, 생명까지 앗아가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고 있다.


강원경찰청에 따르면 2010년부터 올해 6월까지 강원도내 미성년자 무면허운전 단속은 전체 단속 9700건의 7.7%에 달하는 총744건으로 매년 평균 165명의 미성년자가 무면허운전으로 단속되고 있다. 이는 아직까지 운전면허를 취득하지 않은 상태에서 또래들에게 우월감을 표출하거나 단순한 호기심에서 부모님의 차키를 몰래 가지고 나와 무면허운전을 하다 보니 교통사고로 이어지는 것이다.

실제로 지난 25일 강릉에서 부모님 몰래 차량을 운전하던 18세 남아가 술까지 마시고 무면허운전을 하다가 주차된 차량을 추돌하는 교통사고로 이어졌으며, 앞선 23일에도 고성에서 운전미숙으로 인한 13세 남아가 무면허운전으로 교통사고가 발생했다.

이처럼 청소년 비행에서부터 범죄까지 점점 저연령화되고 증가하는 청소년 문제를 해결하려면 무엇보다 청소년에 대한 관심과 사전예방 교육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할 수 있다.

가정에서부터 내 아이가 무엇을 하고 지내는지, 친구들과의 교우 관계는 어떤지, 어디를 주로 다니는지 등 관심을 가져야 하고, 무면허 운전에 대한 위험성을 알려주는 등 무엇보다 차량키 관리에도 소홀함이 없어야 교통사고로부터 나의 자녀를 보호할 수 있을 것이다.

==========================================================

※‘자정고 발언대’는 필자들이 보내 온 내용을 그대로 전재하는 것을 원칙으로 합니다. 따라서 글의 내용은 서울신문의 편집 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글의 내용에 대한 권한 및 책임은 서울신문이 아닌, 필자 개인에게 있습니다. 필자의 직업, 학력 등은 서울신문에서 별도의 검증을 거치지 않고 보내온 그대로 싣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커튼머리’ 고유정, 울먹이며 판사에게 한 말

전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한 혐의로 재판을 받는 고유정(36)이 법정에서 직접 말할 기회를 달라며 울먹였다. 취재진 앞에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다문화공동체 ‘맛있는 소통’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구민 행복 노래하는 힐링캠프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한옥·한복·한글은 종로 상징어”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일일 바리스타 된 구청장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