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내년 공무원 임금인상 ‘1% 후반대’ ?

올해 인상률의 절반 수준…신규 채용따른 부담

인허가 민원, 기한 넘기면 ‘자동처리’ 간주

급행료 등 ‘공무원 갑질’ 차단

고양, 신분당선 삼송 ~ 킨텍스 연장 추진

‘고양 연장안’ 타당성 용역 발주

원로가 그리운 사회/ 김인규(전 부천 오정구청장)

입력 : 2015-06-04 18:21 | 수정 : 2015-06-04 18:2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인규 전 부천 오정구청장

오랜만에 퇴직 동료들과 모임을 가진 자리에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다 “요즘 어딜 가나 위아래가 없이 모두 자기 잘났다는 목소리만 크다”며 최근 새정치민주연합 최고회의에서 공갈 발언으로 공격을 받은 최고위원이 사퇴하겠다고 발언한 뒤 자리를 뜨는데 누구 하나 말리는 사람도, 사과하는 사람도 없는 모습을 보면서 우리 사회에 ‘원로’(元老)가 사라진 현실을 안타까워했다.

어떤 일에 평생을 바치면서 덕망이 높은 사람을 우리는 ‘원로’라는 이름으로 존경을 담아 부른다. 예전 마을에서는 원로라고 할 수 있는 분이 한 분쯤은 계셔서 마을의 모든 일을 그분에게 묻고 가르침을 받았지만, 정보화 시대 한가운데 있는 요즘 젊은 세대들 중에는 이러한 원로의 가르침을 받는 일이 드문 나머지 원로를 모시는 것조차 생소한 일이 아닌가 싶다.

필자는 관선시대 때 공직생활을 하면서 부서 간 업무 조정 역할을 맡은 적이 있다. 부서 간 업무를 두고 서로 다른 부서에서 해야 한다고 거의 싸움 수준까지 이르러 결국 윗분이 주재하는 회의에 안건으로 상정하게 되었다.

우선 부책임자에게 구두 설명과 동시에 서류 결심을 받고자 했다. 설명을 들은 부책임자는 “이런 걸 가지고 윗분 앞에서 서로 대들고 언성을 높일 것이냐”며 필자에게 반문했다. “서로 다른 부서에서 이 업무를 해야 한다고 하니 오늘자로 그 부서장들을 서로 바꾸는 인사발령을 내라”는 것이었다.

생각해 보니 필자의 업무 조정 능력이 부끄러웠다. 해당 부서장들에게 그런 뜻을 전하면서 결국 없었던 일로 매듭지었다. 이 일을 통해 윗사람이 지닌 경륜이 존경할 만한 가르침이 크다는 것을 새삼 느꼈다.

국가적 이슈인 공무원연금, 국민연금, 세월호 관련 시행령, 노인 연령 상향 조정으로 퇴직이나 은퇴로 인한 노인수당 수령 기간이 길어지는 것에 대한 갈등 등으로 우리 사회가 혼란스럽고 나라가 어려움을 겪을 때, 국민들에게 신망 받는 원로들이 나선다면 증폭되는 대립과 갈등을 완화시킬 수 있을 것이다.

현행 헌법 제90조에는 국가의 중요사항에 관한 대통령의 자문에 응하기 위해 국가 원로로 구성되는 국가원로 자문회의를 둘 수 있다고 명시돼 있다.

신망과 경륜을 지닌 원로들이 모여 국정 자문 역할을 하는 모습을 보였으면 한다. 정당에서도 자기 정당 출신 원로만 모실 것이 아니라, 당의 어려움을 현명하게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각계 원로들을 모시는 모습, 지방정부 역시 그 지역에서 존경받는 분들을 모시고 논의하는 모습을 보고 싶다.

원로의 존재는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게 균형을 잡아주는 중심추 역할을 한다. 가정에서부터 사회 곳곳의 크고 작은 조직에 이르기까지 기꺼이 원로라 칭할 수 있는 분들의 존재 유무는 현실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중요한 조건이라 할 수 있다.

집안에서도 어른의 부재는 특히 어려움이 닥쳤을 때, 허전함과 답답함을 느끼게 한다. 지금 국민들의 마음도 그러하지 않을까. 국민들의 허전하고 답답한 마음을 채워 줄 수 있는 현명한 원로들이 그리운 때이다.

==========================================================

※‘자정고 발언대’는 필자들이 보내 온 내용을 그대로 전재하는 것을 원칙으로 합니다. 따라서 글의 내용은 서울신문의 편집 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글의 내용에 대한 권한 및 책임은 서울신문이 아닌, 필자 개인에게 있습니다. 필자의 직업, 학력 등은 서울신문에서 별도의 검증을 거치지 않고 보내온 그대로 싣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가혹했던 2년..” 한명숙 만기출소 소감 (영상

한명숙 전 국무총리가 23일 새벽 5시 2년간의 수감 생활을 마치고 만기 출소했다.한 전 총리는 단발머리에 푸른색 자켓 회색바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실버토피아’ 동대문구 경로당

제1호 너나들이 공동작업장

관악구의 조기 건강교육

유종필 구청장 일일 체험 도우미

그들 시선으로 휠체어 탄 구청장

국제안전도시 재인증 나선 강북구

“인생 이모작은 실버 바리스타”

중랑구 21일부터 과정 운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