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지식재산청 전환”… 문체부·과기부 “용어 독점

[관가 인사이드] 특허청 이름 바꾸기 ‘제자리걸음’

이해찬 “총선 끝나면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즌2”

민주, 올 초 文대통령 언급 이후 공식화

“일손 부족 농가 돕자”… 가뭄에 단비 된 충북 ‘생산적

충북 지자체 ‘일손봉사’ ‘일손지원단’ 성과

[의정 포커스] 백남환 마포구의원 “마포농수산시장 市 환수 안 돼”

문화관광벨트 연계 지역 경제 현안…소상공인 지원 등 ‘생활정치’ 소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포농수산물시장은 ‘구정 발전 4개년 계획’ 중 하나인 문화관광벨트 활성화와 연계돼 있습니다. 주민들과 지역경제를 위해 서울시에 환수돼선 안 됩니다.”

백남환 마포구의원

6일 백남환(60·새누리당) 마포구의원은 서울시의 마포농수산물시장 환수 계획에 대해 반대 의사를 분명히 했다. 백 의원은 “1998년 문을 연 농수산물시장은 구가 운영권을 가지고 관리해 오고 있다”며 “2016년 4월 29일 사용 허가가 만료되는데, 시에서 허가 기간을 연장하지 않겠다고 통보했다”고 밝혔다.

시는 농수산물시장을 환수한 뒤 서초구에 있는 양곡도매시장의 이전을 검토하고 있다. 현재 양곡도매시장 이전을 위한 타당성 조사 용역을 진행 중이다.

백 의원은 “양곡도매시장이 옮겨올 경우 대형 트럭 유입에 따른 교통 체증, 인근 월드컵공원의 환경 저해, 공동화 현상 등이 우려된다”며 “농수산물시장은 양곡도매시장 이전 후보지 중 하나로 거론되고 있지만 주민생활과 밀접하고 주요 현안 사업이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나서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난해 6·4 지방선거에서 당선돼 정치에 입문한 백 의원은 초선답지 않게 의정활동에 대한 소신이 분명했다. ‘원수근화’라는 사자성어를 의정 철학으로 삼는다. 먼 데 있는 물은 가까운 불을 끄는 데는 쓸모가 없다는 뜻으로 주민 가까이서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것이다. 그래서 그가 가장 강조했던 단어는 ‘생활정치’다.

백 의원은 “선거 땐 걸어다니며 사람들을 만났고, 구의원이 돼선 차를 팔고 자전거로 현장을 누빈다”며 “민원을 확인하고 현장을 찾아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이 재미있다”고 웃으며 말했다.

지난 1년간 장애인들을 위해 구청사 정문에 자동출입문 마련, 성산2동 시영아파트 앞 중앙분리대 설치 등이 이를 뒷받침한다.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과 협력을 전제로 하는 롯데 복합쇼핑몰 입점 사항도 꼼꼼히 챙기고 있다. 끝으로 백 의원은 “주민들이 힘들고 지칠 때 손을 내밀어 줄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며 “앞으로 남은 3년도 초심을 잃지 않고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다졌다.

홍혜정 기자 jukebox@seoul.co.kr
2015-07-07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넉달간 급여 30% 반납한 구청장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더 필요한 곳에 양보합시다”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학원 자발적 휴원 땐 100만원 지원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강북 전통시장은 ‘배달’ 됩니다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