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는 즐거움 커”… 인문학에 빠진 수원

9개 도서관서 고대문명·근현대사 강좌

장기기증 희망 2년새 1만 5000명 급감

작년 사망자 2016년보다 30% 늘어나

태양광 발전 수익금으로 소외계층 불 밝힌다

김해, 발전시설 3곳 가동… 연간 수익 7억 예상

전국 케이블카 설치 바람… 경제성은 ‘글쎄’

설악산 승인에 전국서 기대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울산 ‘영남알프스’를 비롯한 전국의 유명 산악·해상 관광명소가 빗장 풀린 케이블카 설치를 호재로 파악해 들썩거리고 있다. 환경부 국립공원위원회가 최근 설악산 오색 케이블카 설치를 승인했기 때문이다. 그러나 설악산 오색 케이블카 승인 이후 지방자치단체별로 너도나도 케이블카를 설치한다면 환경훼손이 크게 우려된다는 환경단체 등의 반대도 격렬해지고 있다. 또 케이블카를 설치해도 경제적으로 성공한다는 보장이 없다. 한 예로 2012년 9월 운행을 시작한 밀양 케이블카(사업비 250억원)는 매년 2억~5억원의 적자에 시달리고 있다.

31일 지자체 등에 따르면 울산 신불산, 지리산, 전남 영암 월출산, 경남 사천, 거제 등 케이블카 설치 사업이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를 앞세워 본격적으로 추진될 계획이다. 울산 신불산 로프웨이와 지리산 케이블카 등은 오색 케이블카 승인 호재를 맞아 범시민추진위원회를 출범하는 등 답보 상태인 사업에 속도를 붙이고 있다.

‘영남알프스 행복 케이블카 설치 범시민추진위원회’는 1일 울산상공회의소 대회의실에서 발대식을 갖고 ‘신불산 케이블카 설치 100만명 서명운동’에 들어간다고 이날 밝혔다. 범시민추진위는 울산상의, 관광협회, 장애인총연합회, 노인연합회, 여성단체협의회 등 150여개 단체로 구성됐다. 추진위 관계자는 “신불산 케이블카는 노인, 장애인 등 보행 약자들에게 영남알프스를 체험할 기회를 주고 울산 산악관광을 활성화하는 촉매제가 될 것”이라며 “부진한 사업을 앞당기기 위해 추진위가 다양한 지원 활동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불산 로프웨이 사업은 찬반 논란으로 환경영향평가 협의가 미뤄지면서 실시설계 용역 등 후속 절차도 늦어지고 있다. 내년 1월 착공해 2017년 10월 준공하는 계획에도 차질이 예상된다.

경남 거제 학동케이블카 설치 사업은 이달 착공했고 사천 해상 케이블카 사업도 속도를 내고 있다. 전남 목포 해상 케이블카와 영암 월출산 케이블카 사업도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또 전남 구례군은 1990년 지리산온천관광단지 조성계획에 케이블카 사업을 반영한 이후 20년 넘게 끌어왔던 온천관광단지~차일봉 3.1㎞ 구간 케이블카 설치 사업을 재개하겠다는 입장이다. 경남 함양과 산청을 연결하는 지리산 케이블카 사업도 본격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케이블카 사업이 지자체별로 유행사업이 된 이유는 2008년 4월 운행을 시작한 통영 케이블카(사업비 173억원·연간 흑자 15억~36억원)의 성공이다. 유명 관광지마다 관광객 증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다. 현재 전국 20~30개 지자체가 케이블카 사업을 추진, 검토하고 있다.

지자체가 케이블카 설치를 위해 넘어야 할 산은 높고 많다. 우선 환경부의 환경영향평가 등 까다로운 행정절차를 통과해야 한다. 시민·환경·종교 단체의 반대를 넘지 못하면 추진이 어렵다. 환경단체 관계자는 “케이블카 탓에 산 자체의 경관은 더 나빠질 수밖에 없고 만성 적자 땐 관광 활성화보다 시민 혈세를 투입하는 결과를 가져올 것”이라며 “케이블카 설치에 들어가는 막대한 예산을 사회복지사업에 써야 한다”고 지적했다.

울산 박정훈 기자 jhp@seoul.co.kr
2015-09-0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희호 여사 애도 ‘김정은 조화’ 반영구 보존

DJ 서거 때 조화도 특수처리해 현재 보관과거 김정일 현수막 비바람 노출에 北 항의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고(故) 김대중 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주수영대회 홍보·지원 강화”

李총리 국정현안회의 준비 점검

쿨해진 영등포

폭염 대책 나선 채현일 구청장

서대문, 청년친화헌정대상 받아

주거공간·창업꿈터 등 높은 평가

스마트시니어, 서초로 오세요

스마트폰 실력 경진대회 등 행사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