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직 9급’ 1월 25~29일 원서 접수… 4월 9일 필기 시험

내년 국가직 공무원 채용 일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6년 국가직 공무원 공개경쟁채용시험 일정이 공개됐다. 각 지방자치단체에서 시행하는 지방직 7·9급 시험 일정은 아직 나오지 않았지만, 올해와 비슷한 시기에 시험이 치러질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수험생은 내년 4월 국가직 9급 필기시험을 시작으로 6월 지방직 9급, 8월 국가직 7급, 10월 지방직 7급으로 이어지는 장기 레이스를 준비해야 한다.

인사혁신처가 공개한 내년도 국가직 공무원 시험 일정에 따르면 가장 많은 수험생이 응시하는 국가직 9급 시험은 내년 1월 25~29일 원서접수가 이뤄진다. 필기시험은 4월 9일 치러지고, 필기시험 합격자를 대상으로 진행되는 면접시험은 7월 11~16일로 예정돼 있다. 올해 국가직 9급 시험에는 모두 19만 987명이 지원해 52대1의 평균 경쟁률을 기록했다. 필기시험 합격선은 행정직군 중 일반행정직(전국)이 394.78점, 세무직 368.09점, 검찰직 367.50점으로 나타났다. 기술직군은 공업직(일반기계) 80.00점, 시설직(건축) 85.50점이었다.

내년 국가직 7급 시험은 6월 8~13일 원서접수가 진행되고, 필기시험은 8월 27일로 예정돼 있다. 면접시험은 11월 9~12일 실시된다. 올해 국가직 7급 시험에는 3만 3877명이 응시해 46대1의 경쟁률을 보였고, 필기시험 합격자 평균 점수는 77.74점이었다.

인사혁신처에 따르면 현재 부처별 수요 조사가 진행 중이며, 내년 1월 초 발표될 최종 공고문에는 시험별·직렬별 선발예정 인원을 비롯해 응시자격, 시험과목, 합격자 발표일 등 구체적인 시험정보가 포함될 예정이다. 신설된 정보보호직의 선발 규모와 올해 처음 실시된 방재안전직의 선발 규모 등에 수험가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아울러 최근 공무원임용령 개정으로 신설된 인사행정직의 선발 여부와 규모, 올해 단일직렬로는 가장 많은 인원을 뽑았던 세무직의 선발 규모가 그대로 유지될지 등이 주목된다.

한편 국가직 5급 공채와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의 원서접수 기간은 1월 12~15일이고, 1차 시험인 PSAT(공직적격성검사)는 3월 5일 치러진다. 국가직 5급 행정직은 6월 28일~7월 2일 2차 시험(필기시험), 10월 21일부터 이틀간 3차 시험(면접시험)이 예정돼 있다. 국가직 5급 기술직은 8월 2~6일에 2차 시험, 11월 25일부터 이틀간 3차시험이 치러진다.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은 5월 12일부터 이틀간 2차 시험이, 9월 9일부터 이틀간 3차 시험이 치러질 예정이다.

인사혁신처 관계자는 “수험생 편의를 위해 예정보다 앞서 일정을 공개했다”며 “시험과정과 시험장, 다른 시험일정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결정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년 시험은 수험생의 빠른 진로선택을 돕고, 시험 결과를 기다리는 사회적 비용 등을 고려해 채점기간을 현재보다 13일 정도 단축해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5-10-29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