핵심기술 보유 5곳 ‘우수 환경산업체’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19일 올해 우수환경산업체로 디에스21·광신기계공업·에코프로·하이엔텍·정일기계 등 5곳을 선정했다. 환경 관련 핵심 기술력과 사업 역량을 보유한 기업들로 심사에서 10대1의 경쟁을 통과했다.

디에스21은 하·폐수에 포함된 유분(Oil)을 미세기포로 처리하는 기술을 개발해 국내외 특허를 취득하고 국내 대형 건설사와 중동 국영기업의 협력사로 등록했다. 수출이 전체 매출의 78%를 차지한다.

광신기계공업은 압축천연가스(CNG) 압축기와 충전설비 전문업체로 핵심기술을 국산화하는 데 성공했다. 국내 CNG 압축기 시장점유율이 50%에 달하고 매출액 중 수출액 비중이 70%다. 에코프로는 대기오염 방지를 위한 촉매·흡착제·필터의 국산화를 이끌며 전기자동차에 사용되는 이차전지 소재와 관련한 핵심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하이엔텍은 유기성 폐수처리기술, 질소·인 제거기술 등 다양한 수처리기술을 보유한 전문기업이다. 정일기계는가연성 폐기물의 고형 연료화를 위한 설비들을 국산화했다. 시장 점유율이 50%나 된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6-09-20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 “전 남편이 나 무시해” 분노 쏟아낸 고

전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해 유기한 고유정(36)이 경찰 조사에서 “전 남편으로부터 무시당했다”며 강한 분노를 드러냈던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주수영대회 홍보·지원 강화”

李총리 국정현안회의 준비 점검

쿨해진 영등포

폭염 대책 나선 채현일 구청장

서대문, 청년친화헌정대상 받아

주거공간·창업꿈터 등 높은 평가

“학운산단내 LNG 발전소 안돼”

배강민 김포시의원 자유발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