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즈베크 행정한류…연봉, 대통령의 10배”

공무원 수출 1호 김남석 전 차관

신임 순경 58% “가늘고 길게 가야죠”

“총경은 무슨…개인생활에서 만족찾자”

topSection[1]['ko_name']

‘노인 돌봄’ 부산 94점으로 전국 최고

복지부, 사회서비스평가 공개

입력 : 2016-12-25 17:44 | 수정 : 2016-12-25 17:5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산모·신생아·가사 간병은 충북… 서비스 3년전보다 전반적 향상

전국에서 노인돌봄 사회서비스 수준이 가장 높은 지역은 부산, 산모·신생아 돌봄과 가사간병 사회서비스 질이 가장 우수한 곳은 충북으로 조사됐다.

보건복지부는 25일 전국 사회서비스 기관 705곳의 서비스 품질을 평가한 결과 부산 지역 노인돌봄기관의 종합점수는 100점 만점에 93.99점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고, 산모·신생아 서비스(87.81점)와 가사간병 서비스(95.57점) 점수는 충북이 가장 높았다고 밝혔다. 서비스 제공기관의 평균 종합점수는 노인돌봄이 88.49점, 산모·신생아 서비스 80.95점, 가사간병 91.92점이다.

복지부는 사회서비스 제공기관을 상대평가해 점수에 따라 A~F등급으로 나누고 등급별 기관 명단을 26일 ‘복지로’(www.bokjiro.go.kr)에 공개한다. D, F 등 낙제점을 받은 기관의 명단까지 공개하는 것은 처음이다.

서비스 질은 3년 전보다 전반적으로 좋아졌다. 3년 전 같은 평가를 받은 474개 기관 중 169곳(35.7%)의 평가 등급이 올랐고, 165곳(34.8%)은 그대로 유지됐다. 140개(29.5%) 기관은 하락했다.

이현정 기자 hjlee@seoul.co.kr
2016-12-26 11면

박근혜 30일 영장실질심사…구속 여부 31일쯤 결

검찰이 27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영장을 청구할 때 뇌물 수수 혐의 등을 적용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 전 대통령의 구속 전 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희망의 나비 만난 독거남

양천구 ‘나비男 프로젝트’

두 바퀴 그린복지區 노원

전 구민 자전거 보험 무료 서비스

26개 아파트 공동체 사업

성동구 올 예산 8700만원 투입

용산구 유커 빈자리 ‘이상無’

관광객 다변화 전략 통한다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