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 검사 결국엔 에이~ 그 검사

1등 검사들이 1도 상상하지 못했던 마지막 모습

金 사무관은 해외 연수를 왜 떠나는가

매년 300명... 인맥-학맥 쌓고 승승장구

체력이 곧 합격… 체대입시학원에서 익혔다

전만수씨 경기도 9급 소방공무원 합격 비결

노원, 밝아진 공동주택

주차장 조명 교체·갈등 해소 등 이달까지 10억 6000만원 투입

입력 : 2017-02-01 18:32 | 수정 : 2017-02-01 19: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노원구 월계동 신도브레뉴아파트의 지하 주차장은 항상 어두컴컴했다. 당연히 주민들의 민원도 뒤따랐다. 현재는 발광다이오드(LED) 조명으로 교체돼 한밤중에도 눈이 부시다. 노원구가 공동주택 지원사업을 통해 아파트 단지에 예산을 지원한 결과다.

서울 노원구 월계동 신도브레뉴아파트 지하 주차장에 설치된 발광다이오드(LED) 조명.
노원구 제공

노원구가 오는 28일까지 ‘공동주택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공동체 활성화,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 주민화합 도모 등을 위해서다. 지원 사업비는 총 10억 6000만원으로, 신청대상은 300가구 이상 공동주택, 150가구 이상인 공동주택(중앙집중식 난방방식 또는 엘리베이터가 설치된 공동주택), 20가구 이상 임의관리대상 공동주택이다.

지원대상 사업은 ▲경로당의 보수 및 공부방 설치 ▲단지 내 하수도의 보수 및 준설 ▲주민안전을 위한 폐쇄회로(CC)TV 설치 및 유지 ▲층간소음 등 주민갈등 해소 등이다. 참여를 원하는 단지는 28일까지 공동주택지원과 직접 방문 신청·접수하면 된다.

김성환 노원구청장은 “노원구는 아파트 등 공동주택이 전체 주거유형의 88%를 차지하고 있다”면서 “구민 행복을 위해 안전하고 정이 넘치는 공동주택을 만드는데 모든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7-02-02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인천 초등생 살해 10대, 범행 후 닭강정 먹고..

검찰이 8살 여자 초등생을 유괴해 살해한 10대 소녀의 공범에게 살인교사죄를 적용할 지 검토 중이다. 인천지검 형사3부(부장 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을 위한 마을 디자인

성동구 마을총회를 가다

셉테드 만나 안전마을로

동작 치안 사업

강서 60만 돌파 ‘서울 넘버2’

개청 40년 만에 25만명 증가

구청장 암사동 유적지 간 까닭은

이해식 강동구청장 유적 알리기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