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434억 줄어 1195억 ‘최고’

대선 주자들 재산 보니… 심상정 3억 ‘최저’

행정부 77% 평균 7600만원 ‘껑충’

고위 공직자 재산공개 현황

“버려진 반려동물 입양 포스터 만들어 홍보”

서울신문·서울시의회 2월 의정모니터

topSection[1]['ko_name']

9급 공무원 공채 역대 최대 22만8천명 접수…경쟁률 46.5:1

행정직군 44.5:1 기술직군 69.1:1 경쟁률… 여성은 52.0%

입력 : 2017-02-14 13:19 | 수정 : 2017-02-14 13:1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국가공무원 9급 공채 시험의 접수 인원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인사혁신처는 2017년도 국가공무원 9급 공채 시험 응시원서 접수를 마감한 결과 4천910명 선발에 역대 최대인 22만8천368명이 지원해 46.5: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올해 선발예정 인원은 지난해 4천120명보다 790명 증가했고, 접수인원은 지난해 22만1천853명보다 6천515명 증가했다.

예전에는 선발 인원이 적어 올해보다 경쟁률이 더 높은 경우가 많았다. 2012년에는 72.1:1, 2013년에는 74.8:1, 2014년에는 64.6:1, 2015년에는 51.6:1, 2016년에는 53.8:1을 기록했다.

올해 모집직군별 경쟁률을 보면 행정직군은 4천508명 모집에 20만596명이 지원해 44.5:1, 기술직군은 402명 모집에 2만7천772명이 지원해 69.1: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세부 모집단위별로 보면 행정직군에서는 일반행정(전국:일반)이 243명 모집에 4만1천910명이 지원해 172.5:1의 경쟁률을, 일반행정(지역:일반)이 115명 모집에 1만9천63명이 지원해 165.8:1의 경쟁률을 보였다.

또 교육행정(일반)이 58명 모집에 1만3천89명이 지원해 225.7: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기술직군에서 공업직(전기:일반)이 20명 모집에 2천485명이 지원해 124.3:1, 공업직(화공:일반)은 7명 모집에 1천713명이 지원해 244.7:1, 방재안전직(방재안전)이 7명 모집에 1천138명이 지원해 162.6:1의 경쟁률을 보였다.

지원자의 평균 연령은 28.6세고, 연령대별로는 20대가 14만6천95명(64.0%)으로 가장 많고, 30대 6만7천464명(29.5%), 40대 1만507명(4.6%), 18∼19세 3천202명(1.4%), 50세 이상은 1천100명(0.5%) 등의 순이다.

전체 지원자 가운데 여성 비율은 52.0%(11만8천678명)로 지난해 53.6%에 비해 다소 감소했다.

9급 공채 필기시험은 4월 8일 전국 17개 시·도에서 실시되고, 구체적인 시험장소는 3월 31일 사이버국가고시센터(http://gosi.kr)를 통해 공고된다.

연합뉴스

“조윤선, 구치소서 귤만 먹어”…이재용은?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치소 생활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월간중앙 4월호는 특검 관계자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희망의 나비 만난 독거남

양천구 ‘나비男 프로젝트’

두 바퀴 그린복지區 노원

전 구민 자전거 보험 무료 서비스

26개 아파트 공동체 사업

성동구 올 예산 8700만원 투입

용산구 유커 빈자리 ‘이상無’

관광객 다변화 전략 통한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