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한복판 공중정원 보행친화 시대 스타트

‘서울로 7017’ 새달 20일 개방

역세권에 시세 60% 임대…脫도심 막는다

<서울형 도시재생 디벨로퍼 2> 콤팩트 시티

9급 공무원 공채 역대 최대 22만8천명 접수…경쟁률 46.5:1

행정직군 44.5:1 기술직군 69.1:1 경쟁률… 여성은 52.0%

입력 : 2017-02-14 13:19 | 수정 : 2017-02-14 13: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국가공무원 9급 공채 시험의 접수 인원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인사혁신처는 2017년도 국가공무원 9급 공채 시험 응시원서 접수를 마감한 결과 4천910명 선발에 역대 최대인 22만8천368명이 지원해 46.5: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올해 선발예정 인원은 지난해 4천120명보다 790명 증가했고, 접수인원은 지난해 22만1천853명보다 6천515명 증가했다.

예전에는 선발 인원이 적어 올해보다 경쟁률이 더 높은 경우가 많았다. 2012년에는 72.1:1, 2013년에는 74.8:1, 2014년에는 64.6:1, 2015년에는 51.6:1, 2016년에는 53.8:1을 기록했다.

올해 모집직군별 경쟁률을 보면 행정직군은 4천508명 모집에 20만596명이 지원해 44.5:1, 기술직군은 402명 모집에 2만7천772명이 지원해 69.1: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세부 모집단위별로 보면 행정직군에서는 일반행정(전국:일반)이 243명 모집에 4만1천910명이 지원해 172.5:1의 경쟁률을, 일반행정(지역:일반)이 115명 모집에 1만9천63명이 지원해 165.8:1의 경쟁률을 보였다.

또 교육행정(일반)이 58명 모집에 1만3천89명이 지원해 225.7: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기술직군에서 공업직(전기:일반)이 20명 모집에 2천485명이 지원해 124.3:1, 공업직(화공:일반)은 7명 모집에 1천713명이 지원해 244.7:1, 방재안전직(방재안전)이 7명 모집에 1천138명이 지원해 162.6:1의 경쟁률을 보였다.

지원자의 평균 연령은 28.6세고, 연령대별로는 20대가 14만6천95명(64.0%)으로 가장 많고, 30대 6만7천464명(29.5%), 40대 1만507명(4.6%), 18∼19세 3천202명(1.4%), 50세 이상은 1천100명(0.5%) 등의 순이다.

전체 지원자 가운데 여성 비율은 52.0%(11만8천678명)로 지난해 53.6%에 비해 다소 감소했다.

9급 공채 필기시험은 4월 8일 전국 17개 시·도에서 실시되고, 구체적인 시험장소는 3월 31일 사이버국가고시센터(http://gosi.kr)를 통해 공고된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文 44.4% - 安 22.8% ‘양강 구도’ 무너지나

5·9 대선을 열흘 남짓 남기고 ‘양강(문재인·안철수)구도’가 균열 조짐을 보이고 있다. 밑바닥 민심은 알 수 없으나 여론조사상으로는 ‘문재인 1강’으로의 쏠림 현상이 두드러진 가운데 ‘1강 1중(안철수)’ 또는 ‘1강 2중(안철수·홍준표)’으로 재편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유아숲 체험장 변신 불암산

김성환 노원구청장의 ‘녹색복지’

강서구 민·관 청렴 업무 협약

공익신고 상담·반부패 교육

저출산 극복 ‘佛 롤모델’ 시도

성북구 국내 첫 모자보건소

민간어린이집, 국공립 전환중

용산 전체 비중 30% 달성 목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