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오염 피해자 구제 빨라진다

환경소송, 국가가 구제급여 선지급하기로

결혼하고 싶은 미혼남녀, ‘함밥’ 어때요

경기 ‘함밥’ 프로젝트…중기 근로자 200명 대상

광진 동서울터미널 32층 복합시설 신축

市·한진중공업 사전 협상 착수

송파구, 구립어린이집 두배 늘린다

내년까지… 42곳 → 80곳 이상

입력 : 2017-03-08 23:04 | 수정 : 2017-03-09 01:2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3월 2일 개원한 송파구 ‘구립잠실엘스어린이집’에서 아이들과 교사가 수업을 하고 있다.

서울 송파구가 현재 42곳인 구립어린이집을 2018년까지 80곳 이상으로 늘린다고 8일 밝혔다.

저출산 문제 대응과 여성의 일·가정 양립을 위해 공공보육 시설 확충을 최우선으로 하겠다는 게 송파구의 목표다. 우선 올해는 총 13개 구립어린이집이 문을 연다. 특히 잠실·오륜동 등 대단지 아파트가 밀집한 지역에는 아파트 1층에 영아 전담 가정형 어린이집 형태로 올해 8곳이 신규 개원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2일 구립 잠실엘스어린이집 등 4곳이 개원했고 4, 5월에 4곳을 비롯해 하반기에도 신규 개원이 이어진다.

새로 문을 여는 어린이집은 지역특성에 맞는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보육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맞벌이 부부를 위한 영아 전담이나 휴일 보육, 시간제 보육 등 돌봄 형태도 다양화해서 아이 맡길 곳을 찾지 못해 헤매는 고충을 덜어주는 데 주력한다. 송파구는 여성친화도시, 아동친화도시에 잇달아 선정되면서 보육환경 개선, 인프라 확대 등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로 안착한다는 계획이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올해 송파구 모든 동에 구립어린이집을 설치한다는 목표를 달성하게 됐다”며 “워킹맘은 물론 가정양육 부모를 위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어린이집 등 다양한 개념의 보육시설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2017-03-09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고마워요 문재인’에 화답한 文, 셀카봉 들고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자신의 대통령 취임 100일을 축하해 준 국민들에게 직접 찍은 ‘셀프 영상 메시지’를 통해 고마움을 전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실버토피아’ 동대문구 경로당

제1호 너나들이 공동작업장

노원 에너지제로 주택 입주 코앞

미래를 준비하는 김성환 구청장

만해 좇는 나라 사랑 큰 거름

2017 만해로드 대장정

택시운전사 보며 운 구청장

유덕열 동대문 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