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 검사 결국엔 에이~ 그 검사

1등 검사들이 1도 상상하지 못했던 마지막 모습

金 사무관은 해외 연수를 왜 떠나는가

매년 300명... 인맥-학맥 쌓고 승승장구

체력이 곧 합격… 체대입시학원에서 익혔다

전만수씨 경기도 9급 소방공무원 합격 비결

송파구, 구립어린이집 두배 늘린다

내년까지… 42곳 → 80곳 이상

입력 : 2017-03-08 23:04 | 수정 : 2017-03-09 01:2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3월 2일 개원한 송파구 ‘구립잠실엘스어린이집’에서 아이들과 교사가 수업을 하고 있다.

서울 송파구가 현재 42곳인 구립어린이집을 2018년까지 80곳 이상으로 늘린다고 8일 밝혔다.

저출산 문제 대응과 여성의 일·가정 양립을 위해 공공보육 시설 확충을 최우선으로 하겠다는 게 송파구의 목표다. 우선 올해는 총 13개 구립어린이집이 문을 연다. 특히 잠실·오륜동 등 대단지 아파트가 밀집한 지역에는 아파트 1층에 영아 전담 가정형 어린이집 형태로 올해 8곳이 신규 개원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2일 구립 잠실엘스어린이집 등 4곳이 개원했고 4, 5월에 4곳을 비롯해 하반기에도 신규 개원이 이어진다.

새로 문을 여는 어린이집은 지역특성에 맞는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보육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맞벌이 부부를 위한 영아 전담이나 휴일 보육, 시간제 보육 등 돌봄 형태도 다양화해서 아이 맡길 곳을 찾지 못해 헤매는 고충을 덜어주는 데 주력한다. 송파구는 여성친화도시, 아동친화도시에 잇달아 선정되면서 보육환경 개선, 인프라 확대 등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로 안착한다는 계획이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올해 송파구 모든 동에 구립어린이집을 설치한다는 목표를 달성하게 됐다”며 “워킹맘은 물론 가정양육 부모를 위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어린이집 등 다양한 개념의 보육시설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2017-03-09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인천 초등생 살해 10대, 범행 후 닭강정 먹고..

검찰이 8살 여자 초등생을 유괴해 살해한 10대 소녀의 공범에게 살인교사죄를 적용할 지 검토 중이다. 인천지검 형사3부(부장 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을 위한 마을 디자인

성동구 마을총회를 가다

셉테드 만나 안전마을로

동작 치안 사업

강서 60만 돌파 ‘서울 넘버2’

개청 40년 만에 25만명 증가

구청장 암사동 유적지 간 까닭은

이해식 강동구청장 유적 알리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