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들이 가고 싶은 강소기업 ‘1106곳’

고용부, 기업 선정 정보 제공

7급 민간경력 합격 43% 식약처·농진청行

최종합격 122명... 여성 44%

겨울만 되면 무인도…독도 서도는 외롭다

넉달간 여객선 끊겨... 김성도씨 부부도 철수

송파구, 구립어린이집 두배 늘린다

내년까지… 42곳 → 80곳 이상

입력 : 2017-03-08 23:04 | 수정 : 2017-03-09 01:2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3월 2일 개원한 송파구 ‘구립잠실엘스어린이집’에서 아이들과 교사가 수업을 하고 있다.

서울 송파구가 현재 42곳인 구립어린이집을 2018년까지 80곳 이상으로 늘린다고 8일 밝혔다.

저출산 문제 대응과 여성의 일·가정 양립을 위해 공공보육 시설 확충을 최우선으로 하겠다는 게 송파구의 목표다. 우선 올해는 총 13개 구립어린이집이 문을 연다. 특히 잠실·오륜동 등 대단지 아파트가 밀집한 지역에는 아파트 1층에 영아 전담 가정형 어린이집 형태로 올해 8곳이 신규 개원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2일 구립 잠실엘스어린이집 등 4곳이 개원했고 4, 5월에 4곳을 비롯해 하반기에도 신규 개원이 이어진다.

새로 문을 여는 어린이집은 지역특성에 맞는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보육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맞벌이 부부를 위한 영아 전담이나 휴일 보육, 시간제 보육 등 돌봄 형태도 다양화해서 아이 맡길 곳을 찾지 못해 헤매는 고충을 덜어주는 데 주력한다. 송파구는 여성친화도시, 아동친화도시에 잇달아 선정되면서 보육환경 개선, 인프라 확대 등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로 안착한다는 계획이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올해 송파구 모든 동에 구립어린이집을 설치한다는 목표를 달성하게 됐다”며 “워킹맘은 물론 가정양육 부모를 위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어린이집 등 다양한 개념의 보육시설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2017-03-09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공외교 비판하던 홍준표, 日 아베에 ‘굽신’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아베 신조 일본 총리에게 고개를 숙이고 인사하는 장면이 온라인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이재명 성…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인왕산 소풍길 열렸네

서대문 무악재 하늘다리 개통

조은희 구청장 직원들에 큰절

청렴도 꼴찌→1위…“최고 직원들”

재난 안전지킴이 된 송파

안전문화대상 대통령상 수상

어린이들 존중하는 ‘해피 강서 ’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