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t이상 유통 모든 화학물질 순차 등록해야

2030년까지... 산업계 지원안 발표

“의정부경전철… 해지 환급금 지급 못해”

2148억 규모...안병용 의정부시장 기자간담

울산 반구대 암각화 보존 또 표류

생태제방 설치안 세 번째 부결

송파구 “나만의 책상에서 꿈 키워요”

저소득가정 30곳에 책상 설치

입력 : 2017-03-15 22:34 | 수정 : 2017-03-15 23: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송파구가 저소득가정 청소년들의 학습 환경 개선을 위해 ‘책상 지원 사업’을 펼친다고 15일 밝혔다.

새 학기를 맞아 구는 840여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지역의 저소득가정 30곳에 학습용 책상을 설치해 준다. 저소득가정의 아이들이 경제적인 사유로 학원 등 사교육, 독서실 대신 집에서 혼자 공부하는 시간이 긴 점을 감안해 ‘나만의 책상’을 가질 수 있도록 도와주자는 취지다. 올해는 동 주민센터, 지역복지관을 통해 추천된 기초수급자, 한부모가정, 다자녀가구에서 우선 대상자 30명을 선정했다. 지원 물품은 책상·의자와 책꽂이 일체다.

올해 책상 지원을 받게 된 조손가정 한모(64·오금동) 할머니는 “제대로 된 책상도 없이 엎드려 공부하는 손자를 보면 늘 안타까웠는데, 새 책상에 앉아 제대로 공부할 손자의 모습을 생각하니 웃음이 난다”며 “무엇보다도 아이가 너무 좋아하니 감사하다”고 말했다.

2012년부터 시작된 이 사업은 가락동 잠실교회의 후원을 병행해 지금까지 총 207개 가정에 새 책상을 지원했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책상 지원은 적은 예산으로도 만족도가 높은 민관 협력 복지사업 중 하나”라며 “앞으로 저소득가정 학생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공부에 집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2017-03-16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여옥 “박근혜에 두 번 속으면 바보다” 작심

전여옥 전 의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 지지자들을 향해 두 번 속으면 안 된다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전여옥 전 의원은 최근 페이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동화 읽어주는 일일동장 왔네

이성 구로구청장 ‘찾아가는 소통’

구청장은 세계도서관 가이드

관악 학부모 동아리 철학 특강

종로에서 맛보는 궁중요리

20·21일 전통음식축제 열려

송파 새내기 공무원 돌잔치

9급 신규 직원 애로사항 청취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