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 검사 결국엔 에이~ 그 검사

1등 검사들이 1도 상상하지 못했던 마지막 모습

金 사무관은 해외 연수를 왜 떠나는가

매년 300명... 인맥-학맥 쌓고 승승장구

체력이 곧 합격… 체대입시학원에서 익혔다

전만수씨 경기도 9급 소방공무원 합격 비결

새 학기 ‘독감 주의보’ 3월 들어 학생환자 2배로

입력 : 2017-03-16 17:56 | 수정 : 2017-03-17 01: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 학기를 맞아 영·유아와 학생들 사이에 독감(인플루엔자) 의심 환자가 증가하고 있어 보건당국이 주의를 당부했다.

16일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독감 표본 감시 결과 7~18세 외래환자 1000명당 독감 의심 환자는 올해 9주차(2월 26~3월 4일) 5.9명에서 10주차(3월 5~11일) 11.2명으로 급증했다. 0~6세 의심환자도 9주차 8.0명에서 10주차 9.5명으로 늘었다. 전체 연령에서는 8주차(2월 19~25일) 6.7명, 9주차 6.1명으로 감소하다가 10주차에 7.1명으로 다시 소폭 상승했다.

질병관리본부는 독감 예방을 위해 가정, 보육시설, 학교에서 손 씻기 등 개인 위생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아이가 독감으로 진단받으면 적절한 치료를 한 뒤 해열제를 먹지 않고도 24시간 동안 열이 나지 않을 때 학교나 보육시설에 보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2017-03-17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주선 “문준용 취업특혜 의혹 제보 모두 조작

박주선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은 26일 지난 대선 때 제기했던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 준용 씨의 고용정보원 입사 의혹과 관련,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을 위한 마을 디자인

성동구 마을총회를 가다

셉테드 만나 안전마을로

동작 치안 사업

강서 60만 돌파 ‘서울 넘버2’

개청 40년 만에 25만명 증가

구청장 암사동 유적지 간 까닭은

이해식 강동구청장 유적 알리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