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와 ‘낙하산’ 사이… “안쓰럽다가 열불”

‘계약직 공무원’을 보는 정규직들의 두마음

‘서울로’ 첫 주말 23만명 발길

개장한 ‘서울로 7017’ 걸어보니

세종엔 ‘부동산 문샤인’ ?

서울 2만원 올랐는데 12만원 껑충

신촌 한복판서 영국 느껴보세요

8일 연세로서 英스포츠 행사

입력 : 2017-04-03 21:50 | 수정 : 2017-04-03 22: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축구·럭비 등 체험… 유학 정보도

오는 8일 서울 서대문구 신촌에 가면 봄볕 아래 영국 대표 스포츠들을 만끽해 볼 수 있다.

서대문구는 이날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신촌 연세로 ‘주말 차 없는 거리’에서 ‘서울에서 만나는 영국 스포츠’(SPORT is GREAT in Seoul) 행사를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축구, 크리켓, 럭비, 폴로, 컬링 등 영국이 종주국인 스포츠를 직접 느껴볼 수 있는 행사로 주한 영국대사관이 함께한다. 영국의 다양한 문화와 산업을 알리기 위한 그레이트 캠페인의 하나이다.

연세로는 앞서 다양한 국제행사 장소로 채택되면서 세계 문화가 모이는 지역 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한·일축제 한마당 조선통신사행렬(2015년 9월) ▲그레이트 브리튼 페스티벌(2015년 10월) ▲서울 코스프레 컬렉션(2016년 5월) ▲싱가포르 국경일 기념연주회(2016년 8월) ▲신촌 글로벌 페스타(2016년 10월) 등이 잇달아 열렸다.

8일 행사에서는 리버풀 축구팀의 안필드 경기장 가상현실(VR) 체험, 축구 프리스타일 퍼포먼스, 원포인트 레슨 등이 펼쳐져 시민들에게 역동적인 경험을 선사한다.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출전 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하는 포토존, 영국인 DJ 퍼포먼스, 퀴즈·경품 이벤트, 페이스페인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영국을 주제로 축제 분위기를 드높인다.

오후 5시부터 열리는 미니 토크쇼 ‘알고 보면, 더욱 다이내믹한 영국 스포츠 이야기’에는 수 기노시타 주한 영국 부대사, 서형욱 축구 해설가 등이 출연한다. 영국 스포츠 유학 정보도 제공될 예정이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신촌 연세로가 세계 각국의 문화가 어우러지는 명소로 자리매김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2017-04-04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재인 아이템 갖고파”…‘문템’ 신드롬은?

‘문재인 대통령의 아이템’을 줄인 말인 이른바 ‘문템’이 열풍이다. 등산복, 안경, 구두, 넥타이 등 문 대통령이 착용했던 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대문 숲길, 노약자도 정상까지

문석진 구청장 ‘녹지 보행권’ 정책

‘도봉순’ 없어도 든든한 도봉구

재난언전과 신설... 지역안전 1등급

‘효사랑’ 성동구

‘효사랑 멋집’ 70세 이상 할인

노면전차, 노원구서 다시 달린다

체코 노면전차 구매계약 체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