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21억·강경화 35억

文정부 고위공직자 재산 공개, 김상조 18억

실적 부풀려 9억 성과급

감사원 지방공기업 17곳 감사

“민통선에서도 농업용 드론 허용해야”

권익위, 50대 농민 민원 국방부에 권고

한복 인형으로 살려낸 혜원 신윤복의 작품들

종로홍보관 개관 첫 기획전

입력 : 2017-04-05 23:12 | 수정 : 2017-04-06 02: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종로구는 종로홍보관에서 한복인형 작품과 종로 거리의 옛 모습을 담은 사진을 전시한다고 5일 밝혔다. 전시는 오는 6월 30일까지 진행되며 관람은 무료다.

종로구 측은 “한복인형작품은 ‘미인도’, ‘단오풍정’ 등으로 유명한 혜원 신윤복의 작품 속 인물들을 그대로 구현한 것”이라고 소개했다. 인형이 입은 한복은 면과 마 등의 자연소재를 작가가 직접 천연염색해 손바느질로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사진들은 종로의 근대 풍경을 보여 준다. 광화문 도로 보수 현장, 숭인동 화재 직후 모습, 종로 뒷골목, 안국동 사거리, 동대문 전차 운행 등 오랜 정취가 느껴지는 작품들을 만날 수 있다. 서울역사박물관이 소장한 자료들이다.

종로구는 지난해 6월 종로의 역사와 문화를 알리기 위해 종로홍보관을 개관했다. 이번 전시는 개관 이후 첫 기획전이다. 종로홍보관은 시내 한복판에 위치한 데다 역사적 의미가 깊은 삼봉 정도전의 집터 앞에 있어 최근 방문객들이 꾸준히 늘고 있다는 설명이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종로홍보관은 시민과 주변 직장인들에게 접근성 좋은 문화공간으로 자리잡고 있다”면서 “날씨가 본격적으로 따뜻해지는 5월부터는 홍보관 앞뜰에서 점심시간을 활용한 야외공연도 기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04-06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집 찾아온 국정원 직원에 김제동이 한 말

‘그것이 알고싶다’ 김제동이 자신의 집에 찾아온 국정원 직원과 대면했던 일화를 공개했다.23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동 경로당, 주민 모두 차차차

‘무한 변신’ 작은복지센터

‘생명지킴이’ 강북

서울 자치구 중 유일 장관 표창

중랑 시장 제수용품 30% 싸다

새달 3일까지 5개 시장 할인 이벤트

예술 입는 이태원 古가구거리

앤티크 거리 간 성장현 용산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