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와 ‘낙하산’ 사이… “안쓰럽다가 열불”

‘계약직 공무원’을 보는 정규직들의 두마음

‘서울로’ 첫 주말 23만명 발길

개장한 ‘서울로 7017’ 걸어보니

세종엔 ‘부동산 문샤인’ ?

서울 2만원 올랐는데 12만원 껑충

9급 공무원 공채에 17만 2000여명 응시, 역대 최대…경쟁률 35.2대 1

입력 : 2017-04-08 18:19 | 수정 : 2017-04-08 18: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무원 채용시험 마친 수험생들
8일 오전 국가공무원 9급 공개경쟁채용 필기시험을 마친 수험생들이 서울 종로구 경복고등학교를 나서고 있다. 2017.4.8 연합뉴스

올해 국가공무원 9급 공채 필기시험의 실질 경쟁률리 35.2대 1로 집계됐다.

인사혁신처는 8일 전국 17개 광역 시·도에서 치러진 국가공무원 9급 공채 필기시험에 총 17만 2747명이 응시했다고 밝혔다. 선발인원은 4910명이다.

당초 22만 8368명이 원서를 냈지만, 5만 5621명이 시험장에 오지 않아 75.6%의 응시율을 기록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선발 인원이 많아 경쟁률은 다소 떨어졌다.

지난해 9급 공채 필기시험에서는 4120명 선발에 16만 4133명이 응시해 39.8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지난해에는 22만 1853명이 원서접수를 했지만, 5만 7720명이 시험을 보지 않아 74.0%의 응시율을 기록했다.

2011년의 응시율은 73.6%, 2012년 72.9%, 2013년 71.9%, 2014년 71.5%, 2015년 74.2%이었다.

장은석 기자 esjang@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재인 아이템 갖고파”…‘문템’ 신드롬은?

‘문재인 대통령의 아이템’을 줄인 말인 이른바 ‘문템’이 열풍이다. 등산복, 안경, 구두, 넥타이 등 문 대통령이 착용했던 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대문 숲길, 노약자도 정상까지

문석진 구청장 ‘녹지 보행권’ 정책

‘도봉순’ 없어도 든든한 도봉구

재난언전과 신설... 지역안전 1등급

‘효사랑’ 성동구

‘효사랑 멋집’ 70세 이상 할인

노면전차, 노원구서 다시 달린다

체코 노면전차 구매계약 체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