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 부당해고 민원 5.2%→35.9% ‘껑충’

국민신문고 접수 실태 분석

건설사 거짓 진술에 옥살이

누명 벗었지만 … 어느 공무원 악몽의 5개월

지방도 미세먼지와 전쟁

노후경유차 폐차... 통학차량 LPG 전환

특성을 살리니까 지역과 통합니다

서대문구 대학 자원봉사 프로그램

입력 : 2017-04-19 22:48 | 수정 : 2017-04-20 00:5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구는 지역 대학들이 특성을 살린 ‘맞춤형 자원봉사 프로그램’을 활발히 운영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서울여자간호대 ‘누리보듬’ 동아리 학생들은 매달 한 차례씩 지역 내 경로당을 찾아 노인들의 혈압·혈당·맥박·체온 측정, 영양 상담, 우울증 간이검사, 치매 예방 교육 등을 한다. 추계예대 평생교육원 학생들은 홍은노인복지센터와 구립서대문노인전문요양센터를 찾아 노래와 악기 연주를 한다. 이화여대 건축학과 동아리 ‘이화우스’와 명지대 ‘해비타트’ 동아리는 동주민센터가 추천한 기초수급자와 저소득 노년층 가구를 찾아 도배, 장판 교체 등 집수리 봉사활동을 한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7-04-20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허경영, 26살 연하 최사랑과 열애설 “흉측한 일

허경영(68)이 가수 최사랑(42)과의 열애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앞서 한 매체는 두 사람이 26살 나이차를 넘어 3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문화 복지 행정’ 복합타운 탄력

‘면목 세우는’ 면목동 숙원사업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금천 민원서비스 ‘엄지 척’

행안부ㆍ권익위 선정 우수 기관

“4대 자치권 보장 개헌 절실”

이해식 강동구청장 분권 버스킹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