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초미세먼지, 5년 새 중국 영향 늘었다

배출원 모니터링 연구 발표

‘2018 소방관올림픽’ 충주 개최 확정

내년 9월 수중 인명구조 등 74개 종목 겨뤄

나만의 도자기, 이천서 빚어볼까

오늘부터 17일간 ‘천천이천’ 테마 도자기축제

서울시의회 유찬종의원 “도시재생 심의-자문 전문 위원회 신설 필요”

입력 : 2017-04-21 17:47 | 수정 : 2017-04-21 17:4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가 도시재생위원회를 신설하여 도시재생의 심의‧자문 기구를 현행 도시계획위원회에서 도시재생위원회로 변경하는 내용을 담은 ⌜서울시 도시재생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수정가결했다.

개정안을 대표발의한 유찬종 의원(더불어민주당, 종로2)은, 제안설명을 통해 “최근 서울시는 물리적 환경정비 위주의 도시재생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경제‧사회‧문화적 요소를 포함한 ‘통합적 도시재생’을 추구하고 있어, 보다 폭넓은 분야의 전문가 및 활동가의 참여와 논의가 절실해지고 있다”며, “현행 조례에서는 도시계획위원회가 이 기능을 수행하고 있지만, 도시재생 심의‧자문의 통합적 전문성 강화 필요성, 날로 증가하고 있는 도시재생 수요에 대한 능동적 대응 필요성 등을 감안할 때 도시재생위원회 신설이 필요하다”고 발의 이유를 밝혔다.

또한 “최근 일부 대선 후보가 10조원을 투입해 통합적 도시재생사업을 확대하겠다고 공약하는 등 선거 이후 도시재생의 중요성이 더욱 커질 텐데, 이번 조례 개정이 서울시가 도시재생 정책을 선도적으로 리드하는 역량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개정조례안은 “민간 전문가나 활동가의 위원회 참여가 대폭 늘어난 만큼 도시재생위원회 위원에게 높은 도덕성 및 책임의식을 부여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받아들여, 위원의 임기, 제척‧기피‧회피, 해촉사항을 규정토록 하는 등 일부 수정을 거쳐 가결되었으며, 오는 28일 개최되는 본회의에서 통과되면 서울시로 이송되어 공포·시행될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담 vs 안설희’ 딸들의 선거전…프로필 비교

30일 아버지의 선거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후보의 딸 유담(왼쪽)씨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유아숲 체험장 변신 불암산

김성환 노원구청장의 ‘녹색복지’

재활용 선별장 간 ‘알뜰 구청장’

성장현 용산구청장의 ‘미래 꿈’

저출산 극복 ‘佛 롤모델’ 시도

성북구 국내 첫 모자보건소

동화로 하나되는 세상

광진구, 새달 4일 서울동화축제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