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휴직 남성공무원 5년간 2.5배 늘었다

첫째 아이 배우자 이어 휴직 땐 경력 인정 3년

보조금 부정수급 신고포상금 최대 2억

정부 ‘제2의 어금니아빠 ’ 차단

산업부ㆍ행복청 부패방지 ‘미적미적 ’

2년 연속 시책평가 최하 등급

서울시의회 이복근의원 “한부모가족지원센터 기능 강화”

입력 : 2017-04-28 17:27 | 수정 : 2017-04-28 17:2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이복근 의원(강북 제1선거구)이 발의한 「서울시 한부모가족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4월 28일 제273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통과됐다.

이 개정안은 상위법인 「한부모가족지원법」이 청소년 한부모의 자립 지원에 대한 책임을 강화(’14년 1월)하고, 공무원 인식개선 등 교육을 실시할 수 있도록(’16년 12월) 개정됨에 따라, 서울시가 지원하는 한부모가족 지원사업에 상위법 개정에 따른 사업을 지원할 수 있도록 그 근거를 마련하는 한편, 서울시 한부모가족지원센터의 기능에 관내 한부모가족복지단체에 대한 역량강화지원 기능을 추가하려는 것이다.

이번 조례 개정을 통해 청소년 한부모 자립지원 근거를 명문화함으로써 청소년 한부모 자립지원 강화를 위한 다양한 정책이 체계적으로 이루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한부모가족 지원 담당 공무원을 대상으로 인식개선 교육을 실시함으로써 한부모에 대한 공감과 이해를 바탕으로 보다 전문적인 업무 수행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 의원은 “이혼, 별거, 사별 등 다양한 원인으로 인해 한부모가족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며, “이 중 청소년 한부모의 경우 양육과 학업 또는 양육과 경제활동의 병행으로 학업 중단이나 취업 훈련 부족 등에 직면하고, 이는 결국 빈곤의 대물림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고 지적했다. 그러므로 “청소년 한부모에 대해서는 심리·정서적 지원뿐만 아니라 경제적 지원 등 자립역량 강화를 위한 각별한 관심과 각종 서비스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복근 의원은 “한부모가족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한부모가족 구성원이 차별 없이 건강하고 안정적인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제도적·정책적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파죽의 컬링, 동률이면 4강팀 뽑는 기막힌 묘수

동률일 경우 플레이오프 진출 여부를 위한 절차 DSC열쇠는 경기 전 연습투구 기록 ·· LSD 평균값으로 결정컬링 여자 대표팀이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세 토끼 잡은 용산공예관

‘공예문화’ 메카로 바뀐 이태원

낡은 주민센터 ‘청년주택’으로

구로 2020년 오류동 행복주택 건립

정화조 악취 잡고 오염도 막고

최창식 중구청장 환경부장관상

“상봉 망우역, 경강선 종착 올인”

나진구 중랑구청장 신년 인터뷰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