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대구 ‘70억 순종 어가길’ 역사 왜곡 논란

1909년 순행 기념... 일제가 꼭두각시 만든 행렬

관광·경제 손잡고… 경주·호찌민 ‘윈윈’

새달부터 ‘호찌민 - 경주세계문화엑스포 2017’

낭트시립예술대 분교 순천 설립 확정

내년 3월부터 최소 6년간 운영

입력 : 2017-05-01 18:02 | 수정 : 2017-05-01 18:5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佛 ‘톱5’ 예술대… 첫 아시아 분교

프랑스 낭트시립예술대학이 아시아에서는 처음으로 전남 순천시에 분교 설립을 확정했다.

1일 순천시에 따르면 낭트시립예술대학은 현지 실사와 최종 협의 등을 거쳐 지난달 26일 피에르 쟝 갈뎅 총장 명의의 공문을 통해 순천에 한국 분교 설립을 통보했다. 1904년 개교한 낭트시립예술대학은 아티스트와 디자이너 양성을 위한 실기 전문 교육 기관이다. 프랑스 50여개 예술대학 중 ‘톱 5’에 들어간다.

낭트예술대학은 미국 텍사스, 아프리카 세네갈 등에 분교가 있다. 아시아권에서는 3년 전부터 일본 도쿄와 중국 베이징 등을 둘러보다 생태 문화도시인 순천시에 매료돼 선택했다. 순천 분교는 내년 3월부터 순천만국가정원 프랑스정원 내 건물에서 최소 6년 동안 운영된다. 이후 성과에 따라 건물과 학생수 등을 늘린다. 매 학기 본교 교수 2명과 석사과정 학생 10여명이 6개월 과정을 통해 한국의 다양한 문화와 예술 가치를 느끼고 창작활동을 펼친다. 방학 기간에는 인터내셔널 프로그램을 통해 아시아권 분교 입학대상 학생들의 현지 적응을 위한 교육도 병행한다. 시는 낭트대학과 최종 협약(안)을 작성해 5월 임시회 기간 시의회 동의를 받은 뒤 본격적인 준비 절차에 돌입할 계획이다.

조충훈 순천시장은 “프랑스에서도 손꼽히는 낭트시립예술대학의 한국 분교 유치는 순천 브랜드의 위상이 국내외적으로 높아지는 매우 의미 있는 일이다”며 “낭트예술대학 작품을 전시해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는 등 문화중심도시로 나아가는 초석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순천 최종필 기자 choijp@seoul.co.kr
2017-05-0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MB에 고함치던 백원우 靑 민정비서관 발탁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청와대 민정비서관에 백원우 전 의원을 임명했다.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민심 동향 등 여론 수렴과 대통…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구로 어린이나라 건국

11~13세 투표로 행정부·의회 구성

교복 입은 10대들 ‘의원’ 되다

은평구 청소년의회 발대식

10만원의 행복 체험 ‘성북 13세’

區, 중1·또래 3965명에 동행카드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