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유해 공개’ 장관 지시도 어겼다

현장책임자, 해수장관의 유족 통보 지시 안따라

‘소리 없는 살인자’ 일산화탄소 주의보

보일러 사고 5년간 18명 사망

김현종 통상본부장 56억… 건물 3채

고위공직자 63명 재산 공개

동서고속도 새달 말 개통… 서울 ~ 양양 90분

서울 ~춘천 구간 개통 8년 만에

입력 : 2017-05-15 22:58 | 수정 : 2017-05-16 02:3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설악권을 지나는 강원 동홍천~양양 동서고속도로(71.7㎞)가 다음달 30일 개통된다.

강원도는 15일 동서고속도로가 개통되면 서울~양양 거리가 1시간 30분, 춘천~양양이 40분 거리에 놓인다고 밝혔다. 이 고속도로가 개통되면 수도권에서 강원 동해안으로 이어지는 유일의 영동고속도로 교통 분산효과가 클 전망이다. 특히 강원 북부 설악권을 찾는 관광객들과 양양국제공항, 속초항 활성화도 기대된다. 서울~양양을 잇는 고속도로는 2009년 서울~동홍천IC(78.5㎞)까지 민자고속도로인 서울춘천고속도로가 개통된 지 8년 만이다. 이번에 개통되는 동홍천~양양 동서고속도로는 2조 4084억원의 정부 재정이 투입됐다.

고속도로 곳곳에는 명물이 될 교각과 휴게소가 신공법으로 지어졌다. 내린천에는 서울 올림픽대교를 닮은 내린천교가 특수공법으로 지어져 100m 높이의 교각 아래로 설악권의 청정 하천을 조망할 수 있도록 했다. 내린천휴게소는 국내 처음 공중에 뜬 휴게소로 건설돼 상·하행 양방향에서 동시에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인터체인지는 홍천군 내촌IC와 인제군 인제IC, 양양군 서양양IC 등 3곳에 설치됐다. 종점에 닿기 전 양양JC에서 북쪽으로는 속초, 남쪽으로는 강릉과 동해, 삼척으로 이어지는 동해고속도로와 연계된다.

양양 조한종 기자 bell21@seoul.co.kr
2017-05-16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송영무, 김관진 석방에 “참 다행”이란 입장 낸

“같은 군인이고 동시대 같은 사무실서 근무한 사람 소회” 호된 비판에 “인간적 소회···적절한 표현 아니었다” 후퇴김종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은평의 ‘떡잎자치’

청소년 의회 개최한 김우영 구청장

“이젠 지하철 타도 겁 안 나”

영등포구 만학도 ‘늘푸름학교’

자치분권회의 서울 대표에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공동 선임

“구청 직원들 출판회 오지 마라”

책처럼 ‘약속’ 지킨 유덕열 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