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탁금지법 1년 “직무 부탁 줄었다” 65%

임동균 서울시립대 교수 설문조사

간·신장 독성 유발 세균 2종 한강서 발견

국립생물자원관 피렌 분해 유전체 해독

바로크에 빠진 춘천의 가을밤

23일부터 춘천국제古음악축제

文대통령, 지사에 직접 전화 “전북 현안 챙기겠다”

잼버리대회 유치 협력 지시 약속, 10분간 통화… 지지 감사인사도

입력 : 2017-05-15 22:58 | 수정 : 2017-05-16 02:2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문재인 대통령이 송하진 전북지사에게 지역 현안을 적극 챙기겠다고 약속해 전북도가 한층 고무된 분위기다. 송 지사는 15일 “어제 오전에 문 대통령으로부터 직접 전화가 와서 10여분간 통화했다”면서 “문 대통령이 ‘전북도민의 지지에 고맙고, 소외된 전북을 챙기겠다’고 말씀하셨다”고 밝혔다.

송 지사는 문 대통령이 비서진을 거치지 않고 휴대전화로 직접 전화를 걸어와 “예산, 인사, 정책은 물론 시급한 현안을 챙기겠다”고 거듭 약속했다고 전했다.

특히 송 지사로부터 전북도가 적극적으로 추진하는 ‘2023 세계잼버리대회 새만금 유치’ 과정을 설명듣고 “회원국에 대통령 친서를 보내는 것과 외교부, 문화체육괸광부, 여성가족부 등 각 부처가 유기적으로 협력할 것을 공식 지시하겠다는 말씀도 있었다”고 말했다.

2023년 잼버리대회 국내유치 후보 도시로 선정된 전북은 폴란드와 경합을 벌이고 있으며, 올해 8월 아제르바이잔에서 열리는 제41회 세계스카우트연맹 총회에서 개최지가 결정된다.

송 지사는 “예고 없이 대통령의 전화를 받고 순간 당황하기도 했지만. 여당이 좋다는 생각을 했다”고 설명했다.

전주 임송학 기자 shlim@seoul.co.kr
2017-05-16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성추행’ 동부 회장, 비서에 “넌 내꺼…반항

비서를 강제 상습 성추행한 혐의로 피소된 김준기 동부그룹 회장이 비서에게 “너는 내 소유물” 등 수치심을 주는 발언을 했던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동 경로당, 주민 모두 차차차

‘무한 변신’ 작은복지센터

‘생명지킴이’ 강북

서울 자치구 중 유일 장관 표창

중랑 시장 제수용품 30% 싸다

새달 3일까지 5개 시장 할인 이벤트

맥주도 마시고 육의전도 보고

오늘부터 종로청계특구서 축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