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탁금지법 1년 “직무 부탁 줄었다” 65%

임동균 서울시립대 교수 설문조사

간·신장 독성 유발 세균 2종 한강서 발견

국립생물자원관 피렌 분해 유전체 해독

바로크에 빠진 춘천의 가을밤

23일부터 춘천국제古음악축제

괴산군수 관사 연말 민간에 개방

입력 : 2017-05-18 18:16 | 수정 : 2017-05-18 18:3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충북 괴산군은 군수 관사를 민간에 개방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보궐선거에서 당선돼 지난달 취임한 나용찬 군수의 공약에 따른 조치다. 나 군수는 선거 기간 “관선시대의 유물인 관사는 지방자치 시대를 맞아 명분과 기능을 다해 군민들에게 돌려주겠다”고 약속했다.

괴산읍 동부리에 있는 관사는 1919년 지어진 고택이다. 건축면적 179㎡에 안채, 사랑채, 행랑채가 전통양식에 따라 배치돼 있다. 전체 대지면적은 830㎡다. 1950년 지역의 한 유지가 괴산군에 기증한 이후 최근까지 관사로 사용됐으며 2004년 등록문화재 144호로 지정됐다.

군은 관사의 문화재 가치와 기능이 훼손되지 않는 범위에서 보수공사와 정비를 진행한 뒤 올해 말부터 개방한다. 군은 전통문화교육이나 전통혼례 장소, 전통고택 관람 등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관사가 개방되면 연 1000여만원의 예산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괴산 남인우 기자 niw7263@seoul.co.kr
2017-05-19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성추행’ 동부 회장, 비서에 “넌 내꺼…반항

비서를 강제 상습 성추행한 혐의로 피소된 김준기 동부그룹 회장이 비서에게 “너는 내 소유물” 등 수치심을 주는 발언을 했던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동 경로당, 주민 모두 차차차

‘무한 변신’ 작은복지센터

‘생명지킴이’ 강북

서울 자치구 중 유일 장관 표창

중랑 시장 제수용품 30% 싸다

새달 3일까지 5개 시장 할인 이벤트

맥주도 마시고 육의전도 보고

오늘부터 종로청계특구서 축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