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틀에 한 명… 경기 닥터헬기, 생명 구했다

소방시스템 연계 24시 구조·구급 업무

국회 보낸 4개 법안 싸고 고용부 긴장

탄력근로·ILO협약 비준 등 현안 첨예한 이견에 통과 낙관 어려워

마포, 당인리발전소 일대 역사문화거리 조성

상수동 사거리~양화진 공원 1㎞ 구간

시간선택제 여가부 64대 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543명을 선발하는 국가직 시간선택제 경력경쟁채용 시험에 7361명이 지원한 것으로 집계됐다. 인사혁신처는 지난달 16~25일 이 시험의 원서접수를 진행했다. 평균 경쟁률은 13.5대1로 지난해(12.2대1)에 비해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선발 인원이 37명 늘면서 지원자 역시 전년 대비 1184명(19.1%) 증가한 것이다. 올해 가장 많은 지원자가 몰린 부처는 1569명이 지원한 고용노동부였다. 경찰청 575명, 교육부 564명, 병무청 501명 순으로 뒤를 이었다. 평균 경쟁률은 여성가족부가 64.0대1로 가장 높았으며 통일부 52.5대1, 국민권익위원회 52.0대1, 병무청 50.1대1 순이었다. 올 시간선택제 경채 시험 서류 합격자는 오는 8월 18일 발표된다.
2017-06-05 3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아오이 유우까지…일본 ‘스피드혼’ 문화 충격

일본의 인기 여배우 아오이 유우(34)가 지난 6월 개그맨 야마사토 료타(42)와 결혼을 발표했을 때 많은 일본인들은 좀체 상상하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금천, 과학을 탐하다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주민 갈증 풀릴때까지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반짝이는 아이디어 찾아요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