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정부’ 내세워 조직키우기 나선 행자부

정보공개 확대 기조에 조직 신설·업무분리 나서

도종환 “5년간 100억 펀드 조성”

출판산업 콘텐츠 생산 지원

“안전기능 행자부 흡수 땐 시너지효과”

류희인 안전차관 기자간담회

지방직 9급 공채 평균경쟁률 21대1

광주 33대1·대전·세종 順

입력 : 2017-06-15 22:58 | 수정 : 2017-06-15 23:4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내일 16개 시도서 일제 시험… 서울은 82대1, 24일 필기시험

오는 17일 지방직 9급 공무원을 선발하는 공채 시험이 서울을 제외한 전국 16개 시도에서 일제히 실시된다.

행정자치부는 15일 1만 315명을 선발하는 이번 시험에 22만 501명이 지원했다고 밝혔다. 평균경쟁률은 21.4대1을 기록해 지난해(18.8대1)에 비해 상승했다.

지역별로 보면 광주 33.3대1, 대전 30.8대1, 세종 29.0대1, 부산 28.6대1 순으로 경쟁률이 높았다. 직군별 경쟁률은 행정직군이 25.5대1, 기술직군은 14.8대1로 나타났다. 올해 6360명을 선발하는 행정직군에는 16만 2046명이 응시원서를 접수했다. 기술직군은 3955명 선발에 5만 8455명이 몰렸다.

연령별 지원자 비율은 20~29세가 12만 6213명으로 전체의 57.2%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30~39세 7만 7649명(35.2%), 40세 이상 1만 5731명(7.1%), 19세 이하 908명(0.4%) 순으로 뒤를 이었다.

여성 응시자는 12만 513명(54.75)으로 과반을 차지했다. 남성 응시자 수는 9만 9988명(45.3%)이다.

이번 필기시험 결과는 다음달 14일부터 28일까지 시도별 홈페이지에 발표된다. 시험은 서울을 제외한 16개 시도 342개 시험장에서 치러진다.

16개 시도와 달리 별도로 공무원을 선발하는 서울시의 9급 공채 시험은 1514명 선발에 12만 4954명이 출원해 82.5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직군별 경쟁률은 행정직군이 88.8대1, 기술직군은 58.7대1이다. 서울시 9급 행정직군은 1198명 선발에 10만 6419명이 지원했다. 316명을 뽑는 기술직군에는 1만 8535명이 몰렸다. 서울시 9급 공채 1차 필기시험은 오는 24일 치러진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7-06-16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칼 같은 실력에 베였다”… 에이스 검사 결국

지난 8일 청와대발(發) 문책성 인사 대상이 된 검사장 5명은 전공 파트는 다르지만 모두 검찰 내 요직을 거친 에이스라는 공통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을 위한 마을 디자인

성동구 마을총회를 가다

셉테드 만나 안전마을로

동작 치안 사업

강서 60만 돌파 ‘서울 넘버2’

개청 40년 만에 25만명 증가

구청장 암사동 유적지 간 까닭은

이해식 강동구청장 유적 알리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