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정부’ 내세워 조직키우기 나선 행자부

정보공개 확대 기조에 조직 신설·업무분리 나서

도종환 “5년간 100억 펀드 조성”

출판산업 콘텐츠 생산 지원

“안전기능 행자부 흡수 땐 시너지효과”

류희인 안전차관 기자간담회

서울시의회 최조웅의원 “장지지하차도~동부간선로 연결램프 착공”

입력 : 2017-06-16 16:50 | 수정 : 2017-06-16 16: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최조웅 의원(더불어민주당, 송파구 제6선거구)은 송파구 장지동 장지지하차도에서 동부간선도로로 직접 진출입하는 램프 설치에 착공했다고 밝혔다.

이는 위례신도시와 도심 간 원활한 교통 소통을 가능하게 하여 위례 지역 교통난 해소와 지역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기존 장지동 주변에서 도심으로 접근하기 위해서는 자곡 IC를 통과해 동부간선도로를 이용하거나 탄천동로를 거쳐 올림픽대로를 이용해야만 했다. 특히, 교통량이 늘어나는 출퇴근 시간에는 주변 도로의 통행에도 악영향을 끼쳐 시급한 문제 해결이 요구되는 상황이었다.

이러한 불편을 해결하고자 서울시의회 최조웅 의원은 끊임없이 이번 램프 설치를 건의해왔다. 진입·진출램프가 신설되면 교차로 대기시간이 단축되어 교통 흐름이 원활해질 것이기 때문이다.

조사 결과 램프 신설로 새말교차로 평균 지체 시간이 20% 단축될 것으로 예상되는 등 위례지역 인근 교통난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총 사업비 364억 원이 투입되는 이번 사업은 지역의 불편을 최소화하고자 노력한 결과물이다.

새롭게 신설되는 장지지하차도–동부간선도로간 연결 램프는 폭 6.0m, 연장 638m, 동부간선도로에서 탄천동로 구간을 연결하는 진출램프는 폭 6.0m, 연장 455m에 이르는 것으로 2019년 7월 완공될 예정이다.

최조웅 의원은 “심각한 교통난으로 고통받는 지역 주민들을 위한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 끊임없이 고민해왔다. 주민들의 적극적인 의견과 도움이 없었다면 효과적인 대책을 강구하기 힘들었을 것”이라고 하면서, “이번 진출입 램프의 설치로 주민들의 편의가 향상되기를 바라고,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지역의 교통난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칼 같은 실력에 베였다”… 에이스 검사 결국

지난 8일 청와대발(發) 문책성 인사 대상이 된 검사장 5명은 전공 파트는 다르지만 모두 검찰 내 요직을 거친 에이스라는 공통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을 위한 마을 디자인

성동구 마을총회를 가다

셉테드 만나 안전마을로

동작 치안 사업

강서 60만 돌파 ‘서울 넘버2’

개청 40년 만에 25만명 증가

구청장 암사동 유적지 간 까닭은

이해식 강동구청장 유적 알리기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