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금 체불·최저임금 나 몰라라

공공기관 293곳 5냔간 346억 체임

[단독] 경주엑스포에 외국 소나무라니

한국 문화 알리는데…일본松 20년간 버젓이

경남, 공무원 비리땐 부시장·부군수 징계

마약 밀수·성추행 등 잇따라

‘멸종위기 생물 특별전’ 개최…낙동강생물자원관 11월까지

입력 : 2017-06-19 17:52 | 수정 : 2017-06-19 18:1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생물다양성 가치와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20일부터 11월 26일까지 경북 상주시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전시교육동 2층 특별전시실에서 ‘멸종, 위기의 생물’ 특별전을 연다고 19일 밝혔다.

특별전은 멸종 원인이 서식지 파괴와 남획, 인구 증가, 외래종 유입, 환경오염 등 대부분 인간의 간섭으로 일어난 것이기에 인간의 노력을 통해 생물다양성이 회복될 수 있음을 보여 주는 데 초점을 맞췄다.

전시회에서는 북아프리카에서 생존했던 바바리사자와 큰바다외소리 등 전 세계에서 절멸된 동물 9종과 아무르표범, 크낙새 등 한반도에서 절멸된 동물 6종이 실물표본과 모형으로 선보인다. 또 장수하늘소, 귀이빨대칭이 등 멸종위기 야생동물 9종을 비롯해 뉴트리아, 파랑볼우럭 등 4개의 외래종도 전시된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관계자는 “생물다양성 보전의 의미와 가치, 생물과 함께 살아가는 것에 대해 생각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모래 애니메이션, 증강현실 체험과 해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7-06-20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죽은지 10개월...유골함 들고 이별여행한 사연

당신을 기다리는, 당신의 옆을 지키고 있는 누군가가 있나요?지난 8월 7일. 짱아와 이별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좋아하던 차 조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거리 나선 모범생 춘희씨

송파구 ‘퇴폐업소 클린 사업’

보통의 삶 꿈꿔요

강서 장애인 취업 박람회 가보니

직원행복+주민행복=區의 행복

유덕열 구청장 힐링 강연 콘서트

“도봉구청장 아저씨랑 쌀 기부”

전통 벼 베기·탈곡 체험행사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