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들이 가고 싶은 강소기업 ‘1106곳’

고용부, 기업 선정 정보 제공

7급 민간경력 합격 43% 식약처·농진청行

최종합격 122명... 여성 44%

겨울만 되면 무인도…독도 서도는 외롭다

넉달간 여객선 끊겨... 김성도씨 부부도 철수

‘멸종위기 생물 특별전’ 개최…낙동강생물자원관 11월까지

입력 : 2017-06-19 17:52 | 수정 : 2017-06-19 18:1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생물다양성 가치와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20일부터 11월 26일까지 경북 상주시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전시교육동 2층 특별전시실에서 ‘멸종, 위기의 생물’ 특별전을 연다고 19일 밝혔다.

특별전은 멸종 원인이 서식지 파괴와 남획, 인구 증가, 외래종 유입, 환경오염 등 대부분 인간의 간섭으로 일어난 것이기에 인간의 노력을 통해 생물다양성이 회복될 수 있음을 보여 주는 데 초점을 맞췄다.

전시회에서는 북아프리카에서 생존했던 바바리사자와 큰바다외소리 등 전 세계에서 절멸된 동물 9종과 아무르표범, 크낙새 등 한반도에서 절멸된 동물 6종이 실물표본과 모형으로 선보인다. 또 장수하늘소, 귀이빨대칭이 등 멸종위기 야생동물 9종을 비롯해 뉴트리아, 파랑볼우럭 등 4개의 외래종도 전시된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관계자는 “생물다양성 보전의 의미와 가치, 생물과 함께 살아가는 것에 대해 생각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모래 애니메이션, 증강현실 체험과 해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7-06-20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국도 반한 김정숙 여사 “귀족외모에 활발”

중국의 대표 포털 검색사이트 소후닷컴이 중국을 국빈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의 러브스토리를 15일자 메인화면에 소…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인왕산 소풍길 열렸네

서대문 무악재 하늘다리 개통

조은희 구청장 직원들에 큰절

청렴도 꼴찌→1위…“최고 직원들”

재난 안전지킴이 된 송파

안전문화대상 대통령상 수상

어린이들 존중하는 ‘해피 강서 ’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