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정지때 약물 투여말라” 119 응급환자는?

소방청 구조사 업무 확대... 구조 범위 논란

지진·화학사고 현장 로봇 출동하다

재난안전硏 태화강서 종합훈련

‘멸종위기 생물 특별전’ 개최…낙동강생물자원관 11월까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생물다양성 가치와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20일부터 11월 26일까지 경북 상주시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전시교육동 2층 특별전시실에서 ‘멸종, 위기의 생물’ 특별전을 연다고 19일 밝혔다.

특별전은 멸종 원인이 서식지 파괴와 남획, 인구 증가, 외래종 유입, 환경오염 등 대부분 인간의 간섭으로 일어난 것이기에 인간의 노력을 통해 생물다양성이 회복될 수 있음을 보여 주는 데 초점을 맞췄다.

전시회에서는 북아프리카에서 생존했던 바바리사자와 큰바다외소리 등 전 세계에서 절멸된 동물 9종과 아무르표범, 크낙새 등 한반도에서 절멸된 동물 6종이 실물표본과 모형으로 선보인다. 또 장수하늘소, 귀이빨대칭이 등 멸종위기 야생동물 9종을 비롯해 뉴트리아, 파랑볼우럭 등 4개의 외래종도 전시된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관계자는 “생물다양성 보전의 의미와 가치, 생물과 함께 살아가는 것에 대해 생각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모래 애니메이션, 증강현실 체험과 해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7-06-20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국민 첫사랑’ 수지에 법적 조치 묻겠다는 스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유투버 양예원이 폭로한 성범죄 사건을 지지한 가운데, 오해를 산 원스픽쳐 스튜디오가 호소문을 올렸다.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의 특별한 아동친화 행정

경동초교와 이색 토론한 구청장

도시의 농촌… 흙에 살어리랏다

관악도시농업공원 첫 삽

佛 ‘파쿠르’에 빠진 금천 할매들

신바람 나는 할머니학교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