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질 연봉 8853만원? ‘박봉’ 공무원 뿔났다

전공노 “고위직-유족연금까지 포함... 왜곡”

계약서 안 쓰고... 10곳중 8곳 고용법규 위반

근로자 5044명 체불임금 17억

‘희귀철새 천국’ 유부도, 세계유산 등재 이끈다

24일 문화재청 서남해안 갯벌 심사 앞둬

한예종 유치 드라이브 건 송파구

주민설명회 열고 지원방안 논의

입력 : 2017-06-19 22:38 | 수정 : 2017-06-19 23: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송파구가 국립 한국예술종합학교 유치에 드라이브를 걸었다.

송파구는 지난 16일 창덕여고 대강당에서 주민설명회를 개최하고, 한예종 유치 관련 정보를 설명하고 주민 지원방안을 논의했다고 19일 밝혔다. 유치 후보지인 오륜동·오금동·방이동 주민 500여명과 박춘희 송파구청장 및 구 관계자,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주민들은 한예종 유치가 구에 미치는 영향 및 경제·사회적 효과, 유치 시기, 유치에 필요한 개발제한구역 해제 여부 등을 집중 질문했다.

1992년 전문예술인 양성을 목표로 설립된 한예종은 현재 성북구 석관동과 서초구 서초동, 종로구 와룡동 등 3곳에 캠퍼스가 있으나, 석관동 캠퍼스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조선왕릉(의릉)에 포함돼 왕릉 복원을 위해 이전해야 한다. 송파구는 한예종이 진행한 ‘2025 캠퍼스 기본구상 용역’ 결과 통합형 이전 가능한 후보지로 서울에서 유일하게 선정됐다. 구는 올 1월 한예종 유치 추진 전략을 세우고, 2월 캠퍼스 유치팀을 신설하는 등 다각도로 뛰고 있다. 구 관계자는 “문화체육관광부 등 관련 부처 인선에 맞춰 주민 공감대 형성에 나섰다”고 전했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송파는 한성백제 도읍지로 깊은 역사와 다양한 문화유산을 가진 곳”이라며 “구가 보유한 다양한 문화공간과 인프라를 한예종에 제공할 수 있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2017-06-20 1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부진 임우재 이혼으로 본 재벌가의 이혼사례

법원은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을 상대로 낸 이혼 및 친권자 지정 1심 소송에서 두 사람은 이혼하고 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책 집행·평가까지 주민참여”

김영배 성북구청장 ‘마을의 시대’

느리지만 큰 교육 혁신

서대문구 ‘서울형혁신교육’ 워크숍

첨벙~ 무더위 잊은 양천구

안양천생태공원 물놀이장 개장

“법 잣대보다 민원 해결 먼저”

이성 구로구청장, 조례서 당부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