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정지때 약물 투여말라” 119 응급환자는?

소방청 구조사 업무 확대... 구조 범위 논란

지진·화학사고 현장 로봇 출동하다

재난안전硏 태화강서 종합훈련

평균연령 68.5세 평균월급 163만원

서울 강서구 아파트 경비원 175명의 오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7.8년 근무… 간접고용 84.6%
86.8% “명절 상여금 없다”

아파트 경비원은 60·70대가 주축을 이루고, 평균 월급은 160여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 강서구가 지난 4월부터 두 달간 지역 내 100가구 이상 아파트 단지 경비원 175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아파트 경비원 노동실태조사’를 통해서다.

강서구는 “아파트 경비원의 노동환경을 파악하기 위해 전담팀을 구성, 경비원의 일반사항과 근로계약관계, 임금 및 수당, 근무조건, 4대 보험 가입 여부, 휴식 시간 및 휴게실 등 6개 분야에 걸쳐 설문조사를 했다”고 28일 밝혔다.

조사에 응한 경비원은 모두 남성이었고, 평균연령은 68.5세였다. 60대가 90명, 70대가 79명으로, 60·70대가 96.5%에 달했다. 40~50대는 5명, 80대는 1명이었다.

평균 근무 기간은 7.8년이었다. 10년 이상~15년 미만 근무가 45명(25.7%)으로 가장 많았다. 고용형태는 입주자대표회의에 직접 고용된 정규직 또는 계약직은 27명(15.4%), 용역업체에 고용된 정규직 또는 계약직은 148명(84.6%)으로, 간접고용 비중이 상당히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월평균 임금은 163만 3288원이었다. 150만원 이상 160만원 미만이 51명(29.1%)으로 가장 많았다. 명절 등에 지급되는 상여금은 152명(86.8%)이 없다고 답했고, 연간 2회 이상 상여금을 받는 경비원은 9명(5.1%)에 불과했다. 일평균 근로시간은 16.1시간이며, 4대 보험은 164명(93.7%)이 가입된 것으로 조사됐다.

강서구는 “경비원의 열악한 근무 환경이 이번 조사를 통해 여실히 드러났다”며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경비원을 비롯한 노동 약자의 처우 개선 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7-06-29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구본무 회장 괴롭힌 ‘숙환’은...조부와 같은

LG그룹을 23년간 이끌어온 구본무 회장이 20일 숙환으로 별세했다.LG 그룹은 이날 구 회장이 가족이 지켜보고 있는 가운데 영면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의 특별한 아동친화 행정

경동초교와 이색 토론한 구청장

도시의 농촌… 흙에 살어리랏다

관악도시농업공원 첫 삽

佛 ‘파쿠르’에 빠진 금천 할매들

신바람 나는 할머니학교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