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21억·강경화 35억

文정부 고위공직자 재산 공개, 김상조 18억

실적 부풀려 9억 성과급

감사원 지방공기업 17곳 감사

“민통선에서도 농업용 드론 허용해야”

권익위, 50대 농민 민원 국방부에 권고

노원 “뮤지컬로 재밌게 배우는 어린이 교통안전”

오늘부터 6일까지 ‘노노이야기’

입력 : 2017-07-03 18:04 | 수정 : 2017-07-03 18: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도로교통공단이 제공하는 교통사고분석시스템에 따르면 서울 노원구에서 지난해 총 1535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했다. 그중 만 12세 이하 어린이의 교통사고는 총 43건으로 집계됐다. 유형별로는 ‘횡단 중 교통사고’가 38건으로 가장 많았다. 대부분의 어린이들이 도로를 가로지르다가 사고가 발생한 셈이다.

노원구가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강당에서 어린이 교통안전 뮤지컬 ‘노노이야기’ 공연을 4일부터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공연 기간은 오는 6일까지다. 하루 두 차례(오전 10시, 11시 30분) 공연한다. 관람을 신청한 인원은 총 2363명이다. 관내 어린이집 63곳, 유치원 9곳에서 신청했다.

이번 뮤지컬은 어렵고 딱딱한 교통안전규칙을 어린이의 이해력과 감성에서 접근하고자 노래와 대사로 구성했다. 어린이들이 노래를 따라 부르고 캐릭터들과 함께 대화하면서 극에 참여해 집중력과 재미를 높였다는 설명이다. 개구쟁이 어린이 노노(NoNo)와 친구들은 다양한 교통사고 위험 순간을 겪게 되고 그때마다 안전사고 위험예방법을 배우게 된다.

김성환 노원구청장은 “교통안전 뮤지컬을 통해 미취학 어린이들이 교통안전 습관을 어렸을 때부터 부모와 함께 자연스럽게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7-07-04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광석 부인 서해순, 남편 동창과 동거중”

가수 고(故) 김광석의 아내 서해순씨가 김광석의 고교 동창과 동거하고 있다는 증언이 나왔다. 영화 ‘김광석’을 통해 김광석씨…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동 경로당, 주민 모두 차차차

‘무한 변신’ 작은복지센터

‘생명지킴이’ 강북

서울 자치구 중 유일 장관 표창

중랑 시장 제수용품 30% 싸다

새달 3일까지 5개 시장 할인 이벤트

예술 입는 이태원 古가구거리

앤티크 거리 간 성장현 용산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