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t이상 유통 모든 화학물질 순차 등록해야

2030년까지... 산업계 지원안 발표

“의정부경전철… 해지 환급금 지급 못해”

2148억 규모...안병용 의정부시장 기자간담

울산 반구대 암각화 보존 또 표류

생태제방 설치안 세 번째 부결

여성 안심구 양천

무인택배 보관함 9곳으로

입력 : 2017-07-04 21:06 | 수정 : 2017-07-05 01:0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양천구는 중앙로 250 양천나눔누리센터에 ‘여성안심무인택배 보관함’을 설치했다고 4일 밝혔다. 이로써 양천구에는 여성안심무인택배 보관함이 9곳으로 늘었다.

양천구는 2013년 목3동 주민센터와 신월4동 주민센터 2곳을 시작으로 신월5동 주민센터, 신월문화체육센터, 목동문화체육센터, 신정4동 주민센터, 신월3동 주민센터, 목동실버복지문화센터에 순차적으로 여성안심무인택배 보관함을 설치했다. 양천구 관계자는 “택배 보관함은 해당 지역 주민이 아니더라도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며 “다만 물품보관 시간이 48시간을 초과하게 되면 하루에 1000원씩 지불해야 한다”고 전했다.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물건 구매 때 배송지를 가까운 무인 택배함 수령지 주소로 지정하면 택배기사가 해당 택배함에 물건을 넣고 인증번호를 수령자에게 문자로 보낸다. 수령자는 택배함에 문자로 받은 인증번호를 입력한 뒤 물건을 찾으면 된다. 24시간 운영되기 때문에 편한 시간에 찾으면 된다.

이봉선 양천구 복지교육국장은 “최근 여성을 상대로 한 범죄가 날로 증가하면서 여성들의 불안감도 더욱 커지고 있다”며 “일상 속에 노출된 폭력의 위험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정책을 다양하게 발굴해 구현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7-07-0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여옥 “박근혜에 두 번 속으면 바보다” 작심

전여옥 전 의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 지지자들을 향해 두 번 속으면 안 된다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전여옥 전 의원은 최근 페이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동화 읽어주는 일일동장 왔네

이성 구로구청장 ‘찾아가는 소통’

구청장은 세계도서관 가이드

관악 학부모 동아리 철학 특강

종로에서 맛보는 궁중요리

20·21일 전통음식축제 열려

송파 새내기 공무원 돌잔치

9급 신규 직원 애로사항 청취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