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 매년 늘어도 가해자 처벌은 미약

상담조건부 기소유예 폐지해야

李총리 “장관이 중요 정책 언론 브리핑하라”

새달 시행 ‘주 52시간 근무’ 등 혼선 없도록

신축 세종청사, 현 청사의 안쪽 중심부에

행안·과기부 이전 결정 후속조치

지친 당신을 위하여… 광진구 자양동에 7일 공공힐링센터 문 연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3월 준공된 서울 광진구의 ‘자양 공공힐링센터’ 개관식이 오는 7일 오후 4시 열린다. 광진구는 “공사 완료 뒤 석 달간 관련 부서, 기관들의 입주가 모두 끝나 개관식을 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4일 밝혔다.

자양 공공힐링센터는 보건·복지 취약 계층에 대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건강·복지·교육서비스를 통합 지원하는 시설이다. 민선 6기 김기동 광진구청장 공약 사업으로 추진됐다. 자양동의 옛 노유1동청사 부지(1770㎡)에 지하 1층, 지상 5층 규모로 세워졌다. 서울시특별교부금 10억원, 광진구청사건립기금 29억 9400만원 등 총 39억 9400만원이 투입됐다. 광진구 구조자문위원과 서울시 기술심사담당관 자문과 설계 공모를 통해 주민 편의를 우선적으로 고려해 신축했다.



지난해 1월 착공 이후 부지 지반이 약해 지반 기초 보완과 흙막이공법 변경 등으로 공사 기간이 5개월 늘어 지난 3월 완공됐다. 4월부터 구 교육지원과·복지정책과·가정복지과·교통행정과·보건지소 5개 부서와 힐링센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교육복지센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녹색어머니연합회,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이 차례차례 입주했다.

광진구는 명상교실·힐링요가 등 힐링프로그램, 대사증후군관리·건강체조·쿠킹교실 등 건강프로그램, 다문화 어린이 언어발달교육, 다문화 어머니 한글교육 등 다문화프로그램 등 입주 시설별로 특화된 건강·복지·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김 구청장은 “주민 건강과 복지 증진을 위한 지역 커뮤니티 구심체로 주민들의 쉼과 치유의 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행정과 복지 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구민이 다 함께 행복한 광진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7-07-05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희 ‘충격과 공포’의 갑질 영상 또…“잡아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아내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69)로 추정되는 인물의 폭행 영상이 추가로 공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어디서나 운동하기 좋은 종로

어르신 체조 개발·산책길 발굴

노원표 가상화폐 ‘노원’ 인기

4달 새 회원 1526명→5403명

윤동주 시를 따서 도서관 작명

은평, 신사동에 구립 도서관

광진 ‘찾아가는 동물 훈련사’ 호평

직접 방문해 반려동물 교육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