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신고자 45%가 왕따·해고 ‘2차 피해’

여가부, 민간·공공 접수 사건 전수조사

사이다 같은 축제… 배꼽 빠지는 축제

21일부터 강원 이색축제 개막

송파 석촌호수에 두바이 버금가는 ‘음악분수’

롯데물산과 설치·운영 업무협약, 2019년 가동… 세계적 명소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송파구 석촌호수에 초대형 음악 분수가 들어선다. 송파구 일대를 세계 3대 분수쇼로 손꼽히는 두바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버금가는 명소로 조성하겠다는 구상이다. 구는 4일 “2019년 4월 가동을 목표로 분수 콘셉트와 디자인을 완료한 상태”라며 “석촌호수에 세계적인 규모의 음악분수를 설치해 즐길거리가 가득한 관광 명소로 만들겠다”고 설명했다.

송파구는 이날 롯데물산과 음악 분수 설치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구에서 제공한 부지에 롯데물산 측이 분수를 설치해 다시 구에 기부하는 형태의 민관 협력 프로젝트다. 앞서 ‘리버덕’, ‘슈퍼문’, ‘스위트 스완’ 등 대형 조형물을 설치하는 공공미술 프로젝트도 이와 같은 민관 협력 방식으로 추진됐다. 분수 설치 비용이나 규모는 구체적으로 공개되지 않았으나 세계적인 관광명소가 된 두바이몰, 미국 벨라지오 호텔 분수와 비슷한 규모가 될 것이라는 설명이다.

구는 관광객들이 음악 분수를 최적의 높이에서 즐길 수 있도록 분수 주변에 관람 데크도 조성할 방침이다. 구는 2015년부터 석촌호수 명소화 사업을 추진해 왔다. 수질개선 사업은 물론 수생식물원 개장도 준비하고 있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석촌호수 음악 분수는 한성 백제 문화제, 석촌호수 벚꽃 축제 및 낙엽 축제와 더불어 송파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구는 그 외에도 잠실 종합운동장과 롯데월드타워로 이어지는 관광벨트 조성과 석촌호수에서 석촌동 고분군 간 관광 명소 거리 조성 사업 등에도 집중해 세계적인 관광도시로서 송파의 위상을 더 높이겠다”고 밝혔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7-07-05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속보]‘드루킹 의혹’ 노회찬 투신 사망…유서

더불어민주당원 댓글조작 사건의 주범 ‘드루킹’ 김모(49)씨 측으로부터 정치자금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된 노회찬(61) 정의당…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박정희공원’ 대신 주민공간으로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기업·구직자 만남…광진 19데이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서울 강동의 현장톡톡 열린간담회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온·오프 소통해결사 ‘마포1번가’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