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평가 등급 폐지·성과급 축소

제도 개편 토론회서 제안 속출

‘복지사각’ 37만명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

1인가구 등 취약계층 새로 발굴

‘국가주요직위 명부록 ’ 발간

정부기관·주요 공직자 한눈에

시민 1000여명 강강술래로 뭉친 종로

신명 大강강술래 행사 공연…14일까지 시민 리더단 모집

입력 : 2017-07-06 17:54 | 수정 : 2017-07-06 18: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종로구는 ‘신명 대(大) 강강술래’ 행사에 참여해 일반 시민들과 함께 강강술래 공연을 펼칠 시민 리더단을 14일까지 모집한다고 6일 밝혔다.

신명 대 강강술래는 구가 한복입기 대중화를 위해 지난해 9월 광화문 광장을 중심으로 인사동, 무계원, 북촌 등 구 일대에서 개최한 종로 한복축제 프로그램 중 하나다.

관계자는 “종로 한복축제의 하이라이트는 국가무형문화재 제8호 강강술래 예능보유자 김종심, 박종숙과 함께 1000여명의 시민들이 국내 최대 규모로 펼치는 ‘신명 대 강강술래’”라고 설명했다. 강강술래 이수자뿐 아니라 사전연습을 한 시민리더단, 그리고, 연세·서강·이화·성균관어학당에 다니고 있는 외국인 학생, 일반 시민 등 1000여명이 함께 은은한 불빛 아래 원을 그리며 하나 된 아름다운 장관을 연출했다는 것이다.



이번에 선발된 시민 리더단은 진도 강강술래 무형문화재 및 전수조교 9명에게 직접 강강술래 기술을 배우게 된다. 만 15세 이상 남녀노소 누구나 가능하다. 올해 종로 한복 축제는 22~24일 3일 간 열린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07-07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시민이 말하는 ‘논두렁 시계’ 사건의 전말

유시민, “노무현 전 대통령 생전에 직접 들어”1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작가와 박형준 교수가 출연해 이명박 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구로구청장 노란가발 쓰고...

‘복지사각지대’ 찾는 희망 무대

다문화주부도 빨간 장갑 끼네

종로구 겨울맞이 김장나누기 행사

父子가정 위해 엄마손 됐네

관악구 도심텃밭서 기부받아

성북 ‘기억지킴이’ 복지부장관상

60여명 자원봉사단 9년째 활동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