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 부당해고 민원 5.2%→35.9% ‘껑충’

국민신문고 접수 실태 분석

건설사 거짓 진술에 옥살이

누명 벗었지만 … 어느 공무원 악몽의 5개월

지방도 미세먼지와 전쟁

노후경유차 폐차... 통학차량 LPG 전환

시민 1000여명 강강술래로 뭉친 종로

신명 大강강술래 행사 공연…14일까지 시민 리더단 모집

입력 : 2017-07-06 17:54 | 수정 : 2017-07-06 18: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종로구는 ‘신명 대(大) 강강술래’ 행사에 참여해 일반 시민들과 함께 강강술래 공연을 펼칠 시민 리더단을 14일까지 모집한다고 6일 밝혔다.

신명 대 강강술래는 구가 한복입기 대중화를 위해 지난해 9월 광화문 광장을 중심으로 인사동, 무계원, 북촌 등 구 일대에서 개최한 종로 한복축제 프로그램 중 하나다.

관계자는 “종로 한복축제의 하이라이트는 국가무형문화재 제8호 강강술래 예능보유자 김종심, 박종숙과 함께 1000여명의 시민들이 국내 최대 규모로 펼치는 ‘신명 대 강강술래’”라고 설명했다. 강강술래 이수자뿐 아니라 사전연습을 한 시민리더단, 그리고, 연세·서강·이화·성균관어학당에 다니고 있는 외국인 학생, 일반 시민 등 1000여명이 함께 은은한 불빛 아래 원을 그리며 하나 된 아름다운 장관을 연출했다는 것이다.



이번에 선발된 시민 리더단은 진도 강강술래 무형문화재 및 전수조교 9명에게 직접 강강술래 기술을 배우게 된다. 만 15세 이상 남녀노소 누구나 가능하다. 올해 종로 한복 축제는 22~24일 3일 간 열린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07-07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허경영, 26살 연하 최사랑과 열애설 “흉측한 일

허경영(68)이 가수 최사랑(42)과의 열애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앞서 한 매체는 두 사람이 26살 나이차를 넘어 3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문화 복지 행정’ 복합타운 탄력

‘면목 세우는’ 면목동 숙원사업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금천 민원서비스 ‘엄지 척’

행안부ㆍ권익위 선정 우수 기관

“4대 자치권 보장 개헌 절실”

이해식 강동구청장 분권 버스킹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