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휴직 남성공무원 5년간 2.5배 늘었다

첫째 아이 배우자 이어 휴직 땐 경력 인정 3년

보조금 부정수급 신고포상금 최대 2억

정부 ‘제2의 어금니아빠 ’ 차단

산업부ㆍ행복청 부패방지 ‘미적미적 ’

2년 연속 시책평가 최하 등급

‘면의 성지’ 인천에 누들타운…내년까지 누들플랫폼 등 조성

입력 : 2017-07-10 17:58 | 수정 : 2017-07-10 18: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천시는 북성동 차이나타운과 신포동 칼국수거리 사이에 누들타운을 조성하기로 했다고 10일 밝혔다.

누들타운 조성사업은 차이나타운 짜장면거리와 신포동 칼국수거리 사이에 관광자원이 부족한 것을 보완하기 위한 것으로, 누들플랫폼과 누들테마거리 등으로 이뤄진다. 누들플랫폼에는 누들에 대한 이야기와 내용물을 전시하는 누들전시관과 누들 관련 상품을 판매하는 누들스토어가 내년 8월까지 들어선다. 아시아 누들과 관련된 음식점으로 이뤄진 누들레스토랑, 누들에 대한 교육·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실습장을 제공하는 누들스쿨도 조성된다.

누들테마거리는 차이나타운과 신포동이 짜장면과 냉면, 칼국수 등 대중면이 특화된 곳이라는 것을 알리기 위해 거리환경을 바꾸는 것으로 조성을 거의 마친 상태다. 시는 대중면의 역사와 테마거리 특성, 지도 등에 대한 정보를 담은 입간판과 가로시설물, 조명기 등을 설치했다.

이 외에 시는 오는 9월 중앙동1가 17 일대에 ‘근현대생활사전시관’을 건립한다. 아울러 1888년 우리나라 최초로 세워진 서구식 호텔인 ‘대불호텔’ 터(중앙동1가 18)에 이 호텔을 원형에 가깝게 만들어 9월 개관한다.

김학준 기자 kimhj@seoul.co.kr
2017-07-1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파죽의 컬링, 동률이면 4강팀 뽑는 기막힌 묘수

동률일 경우 플레이오프 진출 여부를 위한 절차 DSC열쇠는 경기 전 연습투구 기록 ·· LSD 평균값으로 결정컬링 여자 대표팀이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세 토끼 잡은 용산공예관

‘공예문화’ 메카로 바뀐 이태원

낡은 주민센터 ‘청년주택’으로

구로 2020년 오류동 행복주택 건립

정화조 악취 잡고 오염도 막고

최창식 중구청장 환경부장관상

“상봉 망우역, 경강선 종착 올인”

나진구 중랑구청장 신년 인터뷰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