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서비스 7만건 원클릭…민원해결 쉽게

기존 ‘민원24’ 회원 바로 이용

악취 나던 혐오시설, 향기로운 힐링 쉼터로

영등포구 자원순환센터의 변신

경남, 국가산단 3곳 조성… 6만여명 고용

내년 첫 삽 뜨는 미래 먹거리 산단

‘면의 성지’ 인천에 누들타운…내년까지 누들플랫폼 등 조성

입력 : 2017-07-10 17:58 | 수정 : 2017-07-10 18: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천시는 북성동 차이나타운과 신포동 칼국수거리 사이에 누들타운을 조성하기로 했다고 10일 밝혔다.

누들타운 조성사업은 차이나타운 짜장면거리와 신포동 칼국수거리 사이에 관광자원이 부족한 것을 보완하기 위한 것으로, 누들플랫폼과 누들테마거리 등으로 이뤄진다. 누들플랫폼에는 누들에 대한 이야기와 내용물을 전시하는 누들전시관과 누들 관련 상품을 판매하는 누들스토어가 내년 8월까지 들어선다. 아시아 누들과 관련된 음식점으로 이뤄진 누들레스토랑, 누들에 대한 교육·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실습장을 제공하는 누들스쿨도 조성된다.

누들테마거리는 차이나타운과 신포동이 짜장면과 냉면, 칼국수 등 대중면이 특화된 곳이라는 것을 알리기 위해 거리환경을 바꾸는 것으로 조성을 거의 마친 상태다. 시는 대중면의 역사와 테마거리 특성, 지도 등에 대한 정보를 담은 입간판과 가로시설물, 조명기 등을 설치했다.

이 외에 시는 오는 9월 중앙동1가 17 일대에 ‘근현대생활사전시관’을 건립한다. 아울러 1888년 우리나라 최초로 세워진 서구식 호텔인 ‘대불호텔’ 터(중앙동1가 18)에 이 호텔을 원형에 가깝게 만들어 9월 개관한다.

김학준 기자 kimhj@seoul.co.kr
2017-07-1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풀려난 조윤선, 남편과 귀가 “오해 풀어줘서 감

박근혜 정부 집권기에 ‘블랙리스트’(지원 배제 명단)를 만들어 특정 문화·예술인과 문화·예술단체에 대한 지원을 배제한 혐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송파 ‘책박물관’ 첫 삽 뜨던 날

“책 읽는 송파의 새 출발점”

[현장 행정] ‘행복’은 습관이다

노원구 행복배달부 위촉식

느리지만 큰 교육 혁신

서대문구 ‘서울형혁신교육’ 워크숍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