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21억·강경화 35억

文정부 고위공직자 재산 공개, 김상조 18억

실적 부풀려 9억 성과급

감사원 지방공기업 17곳 감사

“민통선에서도 농업용 드론 허용해야”

권익위, 50대 농민 민원 국방부에 권고

서울시의회 김미경의원 ‘2017 세계청소년 비정상회담’ 심사위원 맡아

입력 : 2017-07-13 09:13 | 수정 : 2017-07-13 09: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김미경 의원(더불어민주당, 은평구 제2선거구)은 지난 11일 오후3시 서울시의회 의원회관 2층 제1대회의실에서 (사)한국청년유권자연맹에서 진행한 「2017 세계 청년 비정상회담」행사에 심사위원으로 참석하고 비정상대표 청년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김미경 서울시의원(가운데)이 11일 열린 2017 세계 청년 비정상회담 행사에 심사위원으로 참석, 간담을 갖고 있다.

‘2017 세계청년 비정상회담’은 (사)한국청년유권자연맹에서 진행하는 행사로 한국에서 살고 있는 다양한 국적의 20대 청년들이 각 나라의 개성과 문화를 이해하고 일자리, 결혼, 인권, 평화 등 이 시대 청년들의 고민과 생각을 터놓고 이야기하는 교류 프로그램으로 이날 행사에 다섯 팀의 발표에 대한 심사위원으로 강감창(자유한국당, 송파4), 서윤기(더불어민주당, 관악2), 김미경 의원이 초대 받았다.

다섯 팀의 청년들이 세계 각국의 청년 일자리와 노동의 의미, 청년세대 결혼문제와 가족의 의미, 한반도 통일과 전쟁 없는 지구촌, 인권과 다문화 사회, 청년의 정치 참여 등 인류가 공동으로 해결해야 할 문제들에 대해 연극을 비롯한 다양한 방식으로 표현 하였고, 발표력과 논리력, 내용의 적절성 등 을 평가 후 간담회와 질의응답으로 이어졌다.

청년들의 정치 참여에 대한 질의에 김미경 의원은 청년들이 거주하고 있는 지역사회에 대한 관심을 강조하며 “내가 사는 동네에 무엇이 있고 어떤 역할을 하는지 이해하면 정치에 관심을 가지게 될 것”이라 했다.

이어 다른 사람을 설득할 수 있는 리더가 되기 위해 갖추어야하는 자세에 대한 질의에 김 의원은 “설득할 수 있는 리더가 되기 위해선 사람을 대하는 진심과 일상에서의 정직한 자세가 중요하다”며 이 시대의 진정한 리더로 발돋움하기 위해서는 지식과 능력뿐 아니라 전인격적인 자세 또한 갖추어야한다고 청년들에게 강조했다.

끝으로 김 의원은 이날 행사에 참여한 청년들에게 “각 국의 청년들이 함께 모여 미래 사회의 문제점을 생각해보고 토론해보는 모습이 보기 좋다”고 응원하며 “앞으로 청년들이 어떠한 일을 하던지 간에 사람을 소중하게 생각하고 배려하는 마음가짐을 잃지 말라”라고 조언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집 찾아온 국정원 직원에 김제동이 한 말

‘그것이 알고싶다’ 김제동이 자신의 집에 찾아온 국정원 직원과 대면했던 일화를 공개했다.23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동 경로당, 주민 모두 차차차

‘무한 변신’ 작은복지센터

‘생명지킴이’ 강북

서울 자치구 중 유일 장관 표창

중랑 시장 제수용품 30% 싸다

새달 3일까지 5개 시장 할인 이벤트

예술 입는 이태원 古가구거리

앤티크 거리 간 성장현 용산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