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스토리] ‘投書’… 무고로 덧씌운 누명

진실도 거짓도 사람 잡는 ‘투서’ 의 배신

건설사 거짓 진술에 옥살이

누명 벗었지만 … 어느 공무원 악몽의 5개월

“같은 업종 경력도 인정받기 힘든데…”

시민단체 경력 호봉 인정 놓고 와글와글

어린이합창단으로 하나 되는 동대문

내일 서울시립대서 정기연주회 “정서 함양·구민 화합의 장으로”

입력 : 2017-07-13 18:08 | 수정 : 2017-07-13 18:2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동대문구는 동대문어린이합창단이 15일 서울시립대 음악관 UOS 아트홀에서 ‘제2회 동대문어린이합창단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2014년 1월 창단한 동대문어린이합창단은 지역의 초등학교 2~6학년생 40여명으로 구성됐다. 소외계층을 위한 위문공연, 찾아가는 음악회 등 음악 재능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합창단 운영은 지역 발전을 위해 교육 강화를 강조하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의 철학과도 맞닿아 있다. 합창단이 음악적 실기능력 향상과 미래의 훌륭한 음악인 육성에 토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연은 ‘아이들의 마음’이라는 부제로 이뤄진다. ‘나뭇잎 배’, ‘퐁당퐁당’, ‘푸르다’ 등의 동요 합창을 시작으로 권가미 단원의 독창, 창작동요 합창, 중창, 합창 등 15곡을 선사한다. 클래식을 전공한 연주자들이 모여 만든 ‘파도앙상블’이 나와 무대의 품격을 한껏 높여 준다.

유 구청장은 “동대문구는 지역 어린이들의 음악적 정서 함양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면서 “동시에 다채로운 문화예술 행사로 연결시켜 구민들이 화합하는 자리도 만들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02)2127-4159.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07-14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외신들 “입이 떡 벌어진다”…‘우상 꺾은 정현

외신들이 옛 세계 랭킹 1위이자 호주오픈을 6차례나 우승한 최다 우승기록 보유자 노바크 조코비치(14위·세르비아)를 정현(58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상복 터진 광진

    서울 광진구는 지난해 중앙정부·서울시 등 대외기관 평가에서 39개 부문을 수상하고 시상금 7억 1900만원을 지원받았…

    ‘세금 지킴이’ 영등포

    서울 영등포구가 내실 있는 계약심사 운영으로 ‘재정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영등포구 관계자는 “지난해 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