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질 연봉 8853만원? ‘박봉’ 공무원 뿔났다

전공노 “고위직-유족연금까지 포함... 왜곡”

계약서 안 쓰고... 10곳중 8곳 고용법규 위반

근로자 5044명 체불임금 17억

‘희귀철새 천국’ 유부도, 세계유산 등재 이끈다

24일 문화재청 서남해안 갯벌 심사 앞둬

CCTV로 범죄예방… 서초 1위·금천 2위 선정

‘서초25시’ 6개월간 54건 검거… 금천 U센터, 24시간 모니터링

입력 : 2017-07-13 18:08 | 수정 : 2017-07-13 18:2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초구와 금천구가 올해 서울지방경찰청이 실시한 폐쇄회로(CC)TV 관제센터 평가에서 각각 1, 2위로 선정됐다.

13일 구에 따르면 이번 평가는 지난해 11월부터 올 4월까지 6개월 동안 서울시 25개 자치구의 CCTV 관제센터의 범인검거, 경찰과의 협업, 범죄예방 활동 등을 중점으로 이뤄졌다. 서초구의 관제센터인 ‘서초25시’는 30여명의 전문 관제요원이 폭행·강도 등 범죄 54건의 범인을 검거했으며 출퇴근 및 야간 집중 모니터링을 펼쳐 높은 점수를 받았다. 서초25시 센터가 방배경찰서와 공조해 검거하는 형사범 수는 연평균 130여명에 이른다. 2007년 전국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처음으로 CCTV 관제센터의 문을 연 서초구는 지역에 2434대의 CCTV를 운영 중이다. 오는 9월에는 241대를 추가 설치해 범죄 예방을 더 강화하겠다는 계획이다. 올해 평가에서 2위를 차지한 금천구의 CCTV 관제센터인 ‘U통합운영센터’는 지역에서 1287대의 CCTV를 운영 중이다. 관제요원, 경찰관 등 15명이 이를 24시간 모니터링한다. 앞서 지난 4월 새벽 안양천 자전거 보관소에서 자전거 절취범을 포착해 경찰에 알리는 등 범죄 예방 및 검거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7-07-14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부진 임우재 이혼으로 본 재벌가의 이혼사례

법원은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을 상대로 낸 이혼 및 친권자 지정 1심 소송에서 두 사람은 이혼하고 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책 집행·평가까지 주민참여”

김영배 성북구청장 ‘마을의 시대’

느리지만 큰 교육 혁신

서대문구 ‘서울형혁신교육’ 워크숍

첨벙~ 무더위 잊은 양천구

안양천생태공원 물놀이장 개장

“법 잣대보다 민원 해결 먼저”

이성 구로구청장, 조례서 당부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